GAME DONGA

코드베로니카와 바하2의 추억은 방울방울

ManBeast

게임소개
바이오하자드 시리즈의 세계관을 이용한 건 슈팅 게임이었던 Wii용 바이오하자드 엄브렐러 크로니클즈의 후속작인 바이오하자드: 다크사이드 크로니클즈는 전작의 아쉬움을 지워낸 잘 만든 건 슈팅 게임이자, 왜 캡콤이 설정 확장의 대가인지를 알 수 있게 해준 게임입니다.

좀비가 우르르 등장하는 바이오하자드 세계관을 이용한 건슈팅 게임이라는 것은 기존 좀비 건 슈팅 게임의 대표작이라 할 수 있는 세가의 하우스 오브 더 데드 시리즈와 자연스럽게 비교될 수밖에 없었으며, 때문에 아쉬운 소리를 많이 들을 수밖에 없었습니다. 뭐 어디까지나 이는 전작의 이야기지만요.

그림을 클릭하시면 확대된 그림을 보실수 있습니다.

그림을 클릭하시면 확대된 그림을 보실수 있습니다.

무기의 종류는 전작보다 크게 줄어들었지만, 사실 체감상으로 줄어든 것은 없다고 봐도 좋습니다. 각 종류마다 세 개씩 있던 전작과 달리 종류마다 하나씩 있을 뿐이지만, 게임 자체가 다양한 무기를 바꿔가며 학살하는 게임이 아니기 때문이죠.

또한 수류탄이 특수 무기가 아닌 일반 무기가 되는 바람에 이곳 저곳에 마구잡이로 폭탄 투하를 하며 놀 수도 있습니다. 이는 탄착 판정이 너그러워진 시스템과 어우러져서 게임의 난이도를 하락시킨 요인으로 작용합니다. 전작의 난이도(난이도라기 보다는 Wii 리모콘의 특성상 연사는 어렵고 좀비의 체력이 높았기에 생긴 불편함이었지만)가 워낙 높았기에(높았다기 보다는 불편했습니다 -_-) 이런 난이도 하락은 환영할 요소입니다.

그림을 클릭하시면 확대된 그림을 보실수 있습니다.

그림을 클릭하시면 확대된 그림을 보실수 있습니다.

게임의 시나리오는 바이오하자드2와 코드 베로니카의 이야기를 다루고 있는 시나리오와 오리지널 시나리오가 존재합니다. 게임의 볼륨은 전작에 비해 조금 부족하지만, 가장 인기가 많았던 코드 베로니카와 바이오하자드 2를 다루고 있다는 점은 충분한 장점입니다. 뭐 언제나처럼 후속작에 대한 여운을 남기고 게임이 종료되므로 후속작에 대한 기대도 남겨둔 작품입니다.

그림을 클릭하시면 확대된 그림을 보실수 있습니다.

그림을 클릭하시면 확대된 그림을 보실수 있습니다.

게임패키지

그림을 클릭하시면 확대된 그림을 보실수 있습니다.
패키지 앞면

그림을 클릭하시면 확대된 그림을 보실수 있습니다.
패키지 뒷면

그림을 클릭하시면 확대된 그림을 보실수 있습니다.
케이스 내부

그림을 클릭하시면 확대된 그림을 보실수 있습니다.
게임 디스크

그림을 클릭하시면 확대된 그림을 보실수 있습니다.
매뉴얼 내부 1

그림을 클릭하시면 확대된 그림을 보실수 있습니다.
매뉴얼 내부 2

이전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