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AME DONGA

'뮤' 11월 19일부터 유료화

윤현종

온라인게임 개발사 웹젠은 11월 12일 공식발표를 통해 현재 베타서비스 중인 3D 온라인게임 '뮤'를 오는 11월 19일부터 유료화한다고 밝혔다. 상용화된 뮤의 이용 요금은 개인의 경우 정액제 월 2만7,500원이고, 정량제는 시간당 1,100원 수준으로 책정되었다. PC방의 경우 IP당 6만6,000원이며, 신청 대수에 따라 할인율이 적용된다. 웹젠은 이번 '뮤' 상용화와 함께 '로스트 타워(Lost Tower)'라는 8층탑을 새로운 월드로 추가, '발록'이라는 최고급 몬스터를 등장시킬 예정이며 각종 몬스터와 아이템 등을 추가해 게임의 재미를 높였다고 밝혔다. 한편, 웹젠은 유료화 이후 정상적이고 공정한 게임 플레이를 위해 부분적인 초기화 조치를 실시한다고 밝혔다. 부분 초기화가 실시되면 캐릭터의 장비창에 장착된 아이템을 제외한 인벤토리의 모든 아이템이 삭제되며, 게임내 화폐인 `골드`도 레벨당 50,000골드까지만 남고 삭제된다. 부분초기화는 15일 오전 11시에 실시될 예정이다.

:

이전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