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AME DONGA

'C&C 제너럴', 멀티플레이 모드 공개테스트에 한국 게이머 1,100명 배정

강덕원

10월 25일부터 시작되는 C&C 제너럴의 멀티플레이 모드 공개테스트에 1,100명의 한국 게이머가 참여하게 된다. 이는 전체 모집인원3,000명 중 1/3 이상을 국내에 배정한 것으로 전세계에서 가장 많은 테스터가 한국에 배정된 것이다. 테스터 신청도 한국은 특별대접을 받아, 해외와 달리 10일부터 한글 웹사이트인 http://generalsmpt est.ea.co.kr에서 독자적으로 신청을 받는다. 이 같은 파격적인 대접은 그간 레드얼럿 2 등 EA의 전략게임 국내 판매량이 세계시장의 1/10정도에 머물렀다는 점을 비추어 보면 쉽게 이해가 가지 않는 결정이다. 이에 대해 제너럴을 개발하고 있는 EA퍼시픽쪽의 대답은 매우 간단하다. '한국 게이머들은 전략게임부분에서 세계 최고 수준의 실력과 열정을 갖추었다. 우리는 한국게이머의 능력을 믿고, 그들의 의사를 경청하고 반영할 준비가 되어있다. 한국게이머들의 도움을 받아 최고의 걸작을 만들어 낼 수 있길 바란다.' 실제로 올해 4월과 7월 제너럴 개발진들이 내한했을 때도 '원한다면 뭐든지 들어주겠다'는 말을 서슴지 않아 놀라게 했었다. 테스터로 선정되면, 모든 유닛과 건물이 공개된 멀티플레이 모드를 즐길 수 있으며, 문제점이나 다양한 의견을 전용웹사이트를 통해 개발진에게 직접 전달할 수 있다. 또한 테스터만이 적을수 있는 전용 게시판에서도 활동할 수 있다. 10월11일 0시부터 11일 오후 4시까지, 16시간동안http://generalsmptest.ea.co.kr에서 테스터 신청을 받으며, 선정된 1,100명에게는 특별히 제작된 게임 패키지가 우송될 예정이다.EA 코리아 홈페이지게임 게시판으로 가기

이전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