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AME DONGA

PS2, User's Choice Awards 시상식을 다녀와서..

강덕원

SCEK는 7월 11일 힐튼 호텔 컨벤션 홀에서 제1회 라이센스 미팅과 제1회 User's Choice Awards 시상식을 개최했다. 하지만 제1회 라이센스 미팅은 국내 퍼블리셔들이 모두 모인 자리로서 비공개로 진행되었기 때문에, 본 기자는 라이센스 미팅 취재 대신에 지난 E3에서 발표되었던 아이 토이 플레이라는 게임의 시연을 감상했다. 아이 토이 플레이는 캠을 이용하여 게이머의 몸동작을 게임속에 그대로 표현하는 게임으로 창문닦기, 쿵푸, 권투 등 다양한 미니게임으로 구성된 것이 특징이다. 패드를 이용한 게임이 아니라 게이머가 직접 움직여서 하는 게임으로 운동효과도 탁월하며 하는 사람 못지 않게 구경하는 사람도 재미를 느낄 수 있어 게임의 대중화에 큰 기여를 한 DDR 류의 리듬게임 못지 않은 인기를 얻을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현재 정확한 국내 출시 계획은 발표되지 않았지만 캠을 포함하여 4만원대의 가격에 출시될 수 있을 것으로 보이며, 곧 플레이스테이션 존에 전시될 것으로 보인다. 제1회 라이센스 미팅이 끝난 뒤 이어진 제1회 User's Choice Awards는 2002년 2월 22일부터 2003년 3월 31일까지 약 1년동안 발매된 107개 게임을 대상으로 했으며 6월 16일부터 31일까지 15일간 약 1만명의 유저가 참가한 온라인 투표로 수상작이 결정되었다. 행사가 시작하기 전에 SCEK의 이와이 마코토씨는 이번 행사를 개최하게 되어 매우 기쁘게 생각한다는 소감을 밝혔다. User's Choice Awards는 액션, 스포츠, 어드벤처, 레이싱, 슈팅, RPG & 시뮬레이션 RPG, 퍼즐 & ETC, Best Localization으로 나누어져 투표가 실시되었으며 각 부분의 후보와 수상작은 다음과 같다. 1. 액션 후보 : 데빌 메이 크라이2(코코캡콤), 철권4(남코/ SCEK), 진 삼국무쌍2(코에이 코리아) 수상작 : 데빌 메이 크라이2(코코캠콤) 2. 스포츠 후보 : 위닝 일레븐 6 인터네셔널(코나미 마케팅 아시아), SSX 트릭키(EA 코리아), 모두의 골프(SCEK) 수상작 : 위닝 일레븐 6 인터네셔널(코나미 마케팅 아시아) 3. 어드벤쳐 후보 : 귀무자2(코코캡콤), ICO(SCEK), 메탈기어 솔리드2(코나미 마케팅 아시아) 수상작 : 귀무자2(코코캡콤) 4. 레이싱 후보 : 그란 투리스모 컨셉 2002 도쿄/서울(SCEK), 릿지 레이서4(남코/ SCEK), 니드포 스피드 무한질주2(EA 코리아) 수상작 : 그란 투리스모 컨셉 2002 도쿄/서울(SCEK) 5. 슈팅 후보 : 타임 크라이시스2(SCEK), 바이오 하자드 건 서바이버3(코코캡콤), 메달 오브 아너(EA 코리아) 수상작 : 타임 크라이시스2(SCEK) 6. RPG&SLG 후보 : 파이널 판타지10(EA 코리아), 라 퓌셀(카마 디지털 엔터테인먼트), 봉신연의2(코에이 코리아) 수상작 : 파이널 판타지10(EA 코리아) 7. 퍼즐 & ETC 후보 : 아쿠이 5형제(SCEK), 렛츠 브라보 뮤직(SCEK), 슈퍼 퍼즐버블(엠드림) 수상작 : 아쿠이 5형제(SCEK) 8. Best Localization 후보 : 아머드 코어3(YBM시사닷컴), 라 퓌셀 : 빛의 성녀 전설(니폰이치/ 카마), 결전2(코에이 코리아) 수상작 : 아머드 코어3(YBM시사닷컴) 행사가 끝난 뒤 SCEK의 윤여을사장은 인사말을 통해 공교롭게 SCEK의 작품이 상을 많이 수상했는데 절대 조작한 것이 아니며 후보에 오른 작품들의 퍼블리셔에게도 많은 박수를 보내달라는 당부의 말을 잊지 않았다. 이번 행사는 유저들의 공개 투표로 이뤄졌기 때문에 대부분의 수상작이 예상되던 작품으로 결정이 되었다. 하지만 코에이 코리아의 작품이 한작품도 수상하지 못한 의외의 결과가 나오기도 하는등 나름대로 변수가 작용하기도 했다. 이번 행사는 영화와 같은 다른 문화 행사에서는 흔히 볼수 있는 시상문화가 드디어 게임쪽으로도 그 범위가 확대되었다는 것에서 의의를 찾을수 있을것 같다. 이 행사가 매년 발전을 해 퍼블리셔와 유저들간의 축제의 장이 되길 기대해본다. 게임그루 김남규 기자SCEK 홈페이지

: SCEK

이전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