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AME DONGA

'카스온라인', 대만 기자간담회 열고 서비스 준비

김동현

넥슨(대표 권준모)은 지난 22일 대만 타이페이의 홍루 극장에서 24일 대만 내 오픈이 예정된 FPS 온라인 게임 '카운터스트라이크온라인'(Counter-Strike Online / 이하 카스온라인)의 기자간담회를 갖고, 향후 서비스 일정에 대한 정보를 공개했다.

대만 현지 기자들을 대상으로 실시된 이번 발표회에는 유력지 빈과일보, 자유시보, 연합보, 방송사 FTV 을 비롯해 총 100여명의 취재진들이 참석한 가운데 진행됐다.

이날 행사에서는 대만 서비스를 담당하는 감마니아의 알버트 리우(Albert Liu) 대표가 대 테러리스트복장을 한 채 직접 '카스온라인'의 소개와 개발 경과, 향후 일정 및 서비스전략에 대해 발표했으며, 넥슨의 강신철 대표도 참석해 인사말을 전했다.

또한 대만의 인기 모델 겸 배우이자 원작 '카운터스트라이크'의 열렬한 팬으로 알려진 '완경천'이 이번 행사에 참석, 여배우 '서사'와 게임 속 테러리스트와 대테러리스트로 분장해 눈길을 끌었다.

'카스온라인'의 대만 서비스는 넥슨이 퍼블리싱권을 가진 해외 국가 중 최초로 진행되는 것으로, 지난 5월 말 첫 클로즈 베타 테스트를 성황리에 진행했으며, 이후에도 많은 게이머들의 관심을 받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넥슨의 강신철 대표는 "'카스온라인'을 한국 다음으로 대만에서 처음 선보이게 돼 매우 기쁘다. 넥슨과 감마니아는 오랜 파트너십을 맺어왔기 때문에 굳건한 신뢰와 협력관계를 바탕으로 완성도 높은 게임을 선보이겠다"고 말했다.

한편, 대만 서비스는 7월24일부터 돌입하며, 일본 및 중국 서비스는 연내 돌입할 예정이다.

: 카스온라인

이전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