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AME DONGA

카트라이더 프로게임단 '오존게이밍', 15차리그서 돌풍 예고

김한준

넥슨(대표 서민)은 오는 3월 8일(목) 용산 e스타디움에서 진행되는 '카트라이더 15차리그'의 1라운드 C, D조 2차 경기에 카트라이더 프로게임단 '오존게이밍' 소속 선수들이 대거 출전한다고 금일(7일) 밝혔다.

꾸준한 실력과 함께 익살스런 무대매너를 겸비해 다수의 팬을 보유한 오존게이밍의 주장 박인재는 C조에서 장진형과 함께 공동 1위를 기록 중이다. 박인재는 이번 리그에서 기복 없는 안정적인 주행으로 향상된 기량을 선보이고 있고, 군 제대 후 오존게이밍에 입단하며 복귀를 알린 ‘돌아온 장병장’ 장진형 역시 예년과 같은 날카로운 코너링과 몸싸움으로 녹슬지 않은 실력을 과시하고 있다.

오존게이밍의 장진형은 “박인재는 동고동락하며 함께 실력을 쌓은 동료이자 주의할 경쟁상대이기도 하다”며, “2차 경기에서도 양보 없는 선의의 경쟁을 펼치겠다”고 전했다.

한편, ‘빅3’ 유영혁은 오존게이밍을 대표하는 에이스답게 15차리그에서 압도적인 실력으로 D조 선두를 달리고 있다. 특히 같은 조 2위인 원상원과 무려 30점이란 점수차로 앞서고 있어 이번 2차 경기에서 이변이 없는 한 2라운드 진출이 확실시 되고 있다.

C, D조의 2라운드 진출자가 가려지는 이번 경기는 오존게이밍의 세 선수 외 노진철, 안기준 등의 신예들이 출전해 재미를 더할 예정이며, 이번 경기는 저녁 6시 온게임넷을 통해 생방송된다.

: 카트

이전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