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AME DONGA

블레이드&소울, 깜찍한 소환수 거느린 6번째 클래스 '소환사' 공개

김형근

엔씨소프트는 금일(21일) 서울 청담동 비욘드뮤지엄에서 열린 '2nd B&S 소울 파티'를 통해 자사의 신작 롤플레잉 온라인게임 '블레이드&소울'에 등장할 새로운 클래스인 '소환사'를 공개했다.

이 콘텐츠들은 '2nd B&S 소울 파티'의 메인 행사에서 김형태AD의 소개로 선보여졌으며, 행사장에는 이날 참가자들을 위해 미리 체험해 볼 수 있는 체험 부스가 마련됐다.

'소환사'는 '린'족만을 위해 준비된 직업으로 지스타 2009의 홍보 영상을 통해 무섭게 생긴 거대 소환수를 부리는 모습이 공개된 적이 있었으나, 그러나 금일 행사에서 등장한 '소환사'는 거대 소환수 대신 귀여운 외모의 고양이들과 함께 등장해 참석자들을 깜짝 놀라게 했다.

 

 

'소환사'는 소환수와 함께 다양한 공격을 펼치는 원거리형 클래스로, 소환사가 자연의 힘으로 무력화한 적을 소환수가 상대하거나 '응원'을 사용하여 자신의 생명력을 소환수에게 전해주는 등, 상호 협력이 돋보이는 직업이다.

특히 '소환사'가 자연의 힘으로 무력화한 적을 소환수가 상대하거나 '응원'을 사용하여 자신의 생명력을 소환수에게 전해주는 등 상호 협력이 돋보이며, '민들레씨'를 사용해 자신과 주변 동료들을 보호할 수도 있다.

 

 

초반부 공격은 좌클릭을 통해 타격기인 '장미' - '나비'의 순으로 연타를 날린뒤 우클릭으로 말벌 소환 스킬을 사용해 공격을 마무리 짓는 형태로 진행되며, '덩굴손'으로 적의 움직임을 방해한 다음 '흡수'로 HP를 흡수할 수도 있다.

소환수인 고양이는 프롤로그 파트에서 스승인 홍석근으로부터 비급을 받은 직후 5종류의 고양이들 중 하나를 선택할 수 있으며, 레벨이 올라감에 따라 '소환사' 뿐만 아니라 소환수의 스킬도 지속적으로 추가돼 점차 협력을 통해 공격의 패턴을 다양화해갈 예정이다.

 

 

 

'소환사'는 귀여운 고양이 소환수를 거느릴 수 있다는 점과 다양한 상황을 소환수의 도움을 받아 안정적으로 대처하며 누구나 쉽게 플레이할 수 있는 점을 무기로 여성 게이머들의 많은 사랑을 받을 것으로 보인다.

 

 

 

: 블레이드&소울 엔씨소프트

이전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