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AME DONGA

지스타 2012를 달굴 위메이드 모바일 게임은 무엇?

조영준

국내 최대의 규모를 자랑하는 게임 전시회 지스타 2012 개막도 이제 보름이 채 남지 않았다. 오는 11월 8일 개최되는 지스타 2012를 대비해 많은 게임업체들이 출시작 공개와 프로모션 등의 작업을 서두르며 막바지 작업을 마치고 있는 상황.

캔디팡, 룰더스카이 등의 게임으로 모바일 게임 시장에 성공적으로 진출했다는 평가를 받은 위메이드 역시 지스타 2012를 맞이해 자사에서 개발한 16종의 모바일 게임을 선보인다.

위메이드가 금일(31일) '지스타 2012 모바일 신작 라인업 발표회'에서 공개한 모바일 게임은 MMORPG, AOS, 캐주얼, 소셜 등 현재 등장한 모든 모바일 게임 장르를 포함하고 있다고 해도 과언이 아닐 정도로 폭넓게 분포되어 있어 많은 게이머들의 주목을 받고 있다.

모바일 게임 시장을 주도하겠다는 포부를 가지고 이번 지스타 2012에서 당당히 선보이는 위메이드의 모바일 게임은 과연 어떤 모습인지 지금부터 알아보자.

위메이드

<위메이드 스타일의 롤플레잉 게임 계보를 잇는다! '천랑'>

미르의전설, 천룡기 등의 동양풍 롤플레잉 게임을 선보인 위메이드는 자사의 롤플레잉 게임의 노하우가 담긴 모바일 게임 '천랑'을 선보였다.

'천랑'은 십이지신에 대한 재치 있는 해석을 담은 롤플레잉 게임으로 유니티 3D엔진을 이용한 뛰어난 그래픽과 쿼터뷰 방식의 화려한 액션, 다양하게 변화되는 카메라 연출의 변화 등이 특징이다.

더불어 다양한 형태의 캐릭터 커스터 마이징 시스템과 전사, 도술로 구분되는 직업 시스템 등 실제 롤플레잉 온라인에 못지 않는 다양한 요소를 갖추고 있어 온라인 게임을 즐기는 게이머도 쉽게 적응할 수 있다.

오는 2013년 초 출시를 목표로 개발되고 있는 '천랑'은 스마트폰, 태블릿PC 에서 모두 구동할 수 있는 버전으로 개발 중이며, 지스타 2012에서 직접 플레이 할 수 있다.

위메이드

<모바일 최초의 AOS게임 '히어로스 리그'>

'히어로스 리그'는 AOS 모바일 게임으로 개성 넘치는 다양한 캐릭터와 유닛과 유닛 간 수많은 상성을 두어 치밀한 게임 플레이 할 수 있는 것이 특징이다.

더불어 '언리얼 엔진 3.0'을 이용한 뛰어난 그래픽과 3인칭 쿼터뷰 방식의 게임화면을 통해 더 자유로운 플레이를 할 수 있게 됐으며, 미니맵, 지정위치 이동, 자동 공격 등의 편의 기능이 모두 지원돼 실제 PC에서 실행하는 게임과 동일하게 게임을 즐길 수 있다.

또한, 위메이드 만의 서버 클라이언트 운영 노하우가 적용된 네트워크 플레이를 통해 더욱 원활한 멀티 플레이를 즐길 수 있다.

위메이드는 이번 지스타 2012에서 '히어로스 리그'에 등장하는 8종의 히어로와 함께 PvP, PvE가 구현된 게임 모드를 공개할 예정이다.

위메이드

<정통 롤플레잉 게임의 부활 '블레이즈 본'>

'블레이즈 본'은 수많은 적들과의 전투를 진행할 수 있는 논타겟팅 전투 방식의 롤플레잉 모바일 게임이다.

특히 콘솔게임으로 즐길 수 있었던 강렬한 타격감과 시네마틱 한 연출이 가미된 이벤트 전투 등을 모바일 게임으로 구현해 공개 현장에서 큰 주목을 받았다.

언리얼 엔진을 통해 개발 중인 '블레이즈 본'은 높은 성능의 물리 엔진을 통한 옷의 떨림, 칼의 윤곽, 광원효과, 실시간 그림자 등을 실감나게 구현했으며, 상황에 따라 다양하게 전개되는 전투와 몬스터의 반응 등 뛰어난 액션을 보여준다.

더불어 캐릭터의 움직임을 손쉽게 조정할 수 있는 UI와 고난이도의 액션 스킬을 자유롭게 사용할 수 있는 멀티 명령어 처리기술, 다양한 손가락 움직임을 인식하는 인터페이스 등으로 게이머의 편의성을 높였다.

위메이드

<세계 최고의 게임축제 E3에서 주목 받은 모바일 게임 '드래곤 미스트'>

다양한 지역으로 구성된 필드, 박진감 넘치는 던전, 여기에 다른 게이머와 함께하는 멀티플레이까지 '드래곤 미스트'는 이 모든 요소를 모바일에 담은 롤플레잉 온라인 모바일 게임이다.

높은 수준의 그래픽과 PC게임에 못지 않은 방대한 콘텐츠를 담고 있는 '드래곤 미스트'는 다양한 퀘스트와 스킬 성장 시스템, 조합, 강화 등 PC에서 구동되는 롤플레잉 온라인게임의 볼륨 못지 않은 거대한 스케일을 담고 있는 것이 특징이다.

더불어 원형, 제트, 꺽쇠 등의 모양으로 화면을 드래그해 스킬을 시전하는 독특한 공격 시스템으로 터치 한번에 스킬 사용, 연속기술 등의 액션을 쉽게 즐길 수 있다.

현재 '드래곤 미스트'는 안드로이드와 iOS 버전의 최적화 작업 진행 중이며, 오는 2013년 상반기에 정식 버전이 공개될 예정이다.

위메이드

<익숙함과 새로움의 경계선 '팡타지아'>

과거 웜즈, 포트리스 등으로 많은 게이머들에게 알려진 슈팅게임이 다시 모바일 게임으로 등장한다.

'팡타지아'는 자신의 턴에 최대한 효율적으로 상대방을 공격하는 턴제 대전 슈팅 모바일 게임으로 앙증맞은 캐릭터와 아기자기한 동화풍의 배경, 누구나 즐길 수 있는 쉬운 조작 등이 특징이다.

'팡타지아'는 캐릭터 3종을 선택해 다른 게이머와 1:1의 전투를 벌이는 방식으로 진행되며, 캐릭터의 조합에 따라 다양한 변수가 등장함은 물론 비슷한 실력을 가진 게이머와의 자동 매칭 등으로 간편하면서 박진감 넘치는 전투를 즐길 수 있다.

더불어 캐릭터 별로 다양한 동작을 구현하고 날아오는 포탄에 다양한 애니메이션 요소를 적용해 자신의 턴을 기다리는 게이머에게 다양한 볼거리를 주었다.

위메이드

<로봇으로 즐기는 프로레슬링 '아이언슬램'>

'아이언슬램'은 스마트 폰 최초의 3D 로봇 프로레슬링 게임으로, 카툰 풍의 귀엽고 개성이 강한 13명의 로봇 캐릭터들을 조종하여 승부를 겨루는 액션 모바일 게임이다.

1대1로 싸워서 최종 스테이지의 보스를 격파해야 하는 '싱글모드'와 최대 50명의 캐릭터가 차례로 링 안으로 난입해서 서로 싸워 최종 승자 1인을 결정하는 '럼블모드', 그리고 게임의 규칙을 단순화시켜 쉽게 게임을 즐길 수 있는 '키즈모드' 등 총 3가지 게임모드가 제공된다.

더불어 화면을 드래그 속도에 따라 캐릭터의 움직임을 조종할 수 있고 화면 어디든 터치를 하면 캐릭터가 공격을 하게 되는 '스와이프 & 탭' 조작 방법을 도입해 더욱 박진감 넘치는 대전을 즐길 수 있다.

위메이드는 '아이언슬램'이 낮은 사양의 스마트 폰에서도 완벽하게 구동되도록 최적화 작업을 진행하고 있으며 오는 2013년 상반기 목표로 하고 있다고 밝혔다.

이외에도 3인칭 슈팅게임 '매드 스페이스', 강렬한 액션이 특징인 '나이츠 오브 실크로드', 정통 모바일 롤플레잉 게임 '달을 삼킨 늑대', 모바일 대전 액션 게임 '터치 파이터', 실크로드 온라인의 모바일 버전 '실크로드 워', 동화 풍의 모바일 게임 '아크스피어' 등의 게임도 이번 지스타 2012에서 공개될 예정이다.

: 모바일 위메이드 스마트폰 지스타2012 16종게임

이전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