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AME DONGA

넥슨앤파트너즈센터, 입주업체에게 KT 유클라우드 무료 제공한다

김한준

넥슨(대표 서민)은 KT(대표 이석채)와 협약을 통해 자사의 창업지원 및 육석 프로그램 넥슨앤파트너즈센터(Nexon & Partners Center, 이하 NPC)에 클라우드 서버를 제공한다고 금일(27일) 밝혔다.

이번 협약을 통해 플라스콘(공동대표 차경묵, 조영거)과 나노인터렉티브(공동대표 이세헌, 송지종), 버프스톤(대표 한민영), 부나비게임즈(대표 박광열) 등 NPC 입주업체 4곳은 입주 기간 동안 100GB 용량의 클라우드 서버를 업체당 최대 5개까지 이용할 수 있다.

또한 NPC에서 제공하는 기존 서버는 그대로 이용하면서 유클라우드 비즈도 추가로 사용해 원활한 개발 및 테스트 환경을 구축할 수 있다. 넥슨과 KT는 추후 NPC에 입주할 업체에도 동일한 서비스를 무료로 제공할 계획이다.

유클라우드 비즈는 클라우드 컴퓨팅(Cloud Computing) 시스템을 사용하여 서버와 스토리지, 네트워크, 보안 등 데이터센터를 구성하는 모든 IT 요소를 통합해 토털 패키지 형식으로 제공하는 서비스다.

유클라우드 비즈 서비스를 이용하는 기업은 소프트웨어와 저장공간 등 필요한 IT자원을 가상 서버에 올려놓고 유무선 환경을 통해 자유롭게 사용할 수 있다. 뿐만 아니라 긴급하게 수요와 트래픽이 증가해도 손쉽게 서버를 증설할 수 있어 고정된 IT자원이 풍부하지 않은 기업들도 신속하게 상황에 대처해 안정적인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다.

넥슨 투자지원실 조재유 실장은 “이번 기회를 통해 NPC 입주업체를 위한 지원을 한 단계 강화할 수 있어 기쁘다”며 “앞으로도 입주업체들이 개발에 더욱 집중할 수 있도록 다양한 지원 방안을 모색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한편, 넥슨은 NPC에 추가로 입주할 회사를 모집하고 있다. 입주를 원하는 기업 또는 개인은 NPC 이메일(npc@nexon.co.kr)로 게임 및 회사소개자료, 사업소개 자료 등을 보내면 된다. 자세한 내용은 NPC 블로그(http://npc.nexon.com/)에서 확인할 수 있다.

: KT 넥슨 NPC 유클라우드

이전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