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AME DONGA

오렌지크루, 스마트폰게임 라멘이야기 구글플레이 출시

최호경

NHN의 스마트폰게임 개발 자회사인 오렌지크루(대표 박영목)가 개발한 라멘이야기가 다음 모바게를 통해 29일부터 구글 플레이 서비스를 시작했다.

라멘이야기는 국내 SNG(소셜네트워크게임) 최초로 라면이라는 음식을 소재로 한 경영 게임이다. 라면을 비롯해 덮밥, 튀김, 사이드 메뉴 등으로 구성된 다양한 레시피로 지루할 틈 없는 재미를 선사하며, 바파티션 등 디테일한 700여종의 인테리어 아이템과 커스터마이징이 가능한 400여종의 아바타 아이템 등 방대한 꾸미기 아이템으로 매장 운영의 묘미를 더한다.

특히, 레벨에 따른 정해진 방식의 플레이에서 탈피, ‘가게발전카드’를 통해 사용자들이 각각의 전략적 운영으로 자신만의 매장 운영 노하우를 확보할 수 있다.

편리한 친구 추가 방식과 아이템 선물하기 기능 지원은 물론 친구 가게에 놀러가 ‘라면’을 먹을 수도 있고, 고용 시스템을 통해 친구를 종업원으로 채용할 수도 있다. 육수에 양념을 하거나 망친 육수를 되살려 주는 등 방문해 돕기도 가능하며, 소셜 활동시 추가 보상이나 두 배의 보상이 제공된다.

오렌지크루 박영목 대표는 "남녀노소 모두가 좋아하는 ‘라면’이라는 소재의 친근성과 SNG에 부합하는 다양한 소셜 기능의 제공으로 색다르고 풍성한 즐거움을 선사할 것이라고 기대한다"며 "전통 라면 요리 게임임을 강조하기 위해 라멘이야기로 게임명을 지었으며, 짜임새 있는 구성과 방대한 콘텐츠로 다양한 이용자층을 만족시킬 게임이라고 자신한다"고 말했다.

한편, 이번 론칭을 기념해 대규모 이벤트도 준비중이며, 레시피와 인테리어 및 아바타 아이템 등을 지속적으로 추가해 나간다는 계획이다.
라멘

: nhn 스마트폰게임 라멘이야기 오렌지크루

이전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