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AME DONGA

'신나는 질주 액션' 위메이드, 스마트폰게임 윈드러너 공개

최호경

위메이드 엔터테인먼트(대표 김남철, 남궁훈)가 2013년 첫 번째 모바일 게임을 '러닝 어드벤처'라는 신개념 장르로 결정했다.

'러닝 어드벤처'는 기존 달리기 게임을 토대로, 개성 넘치는 캐릭터의 성장과 장애물을 피해 몬스터를 무찌르는 모험적 요소를 결합시킨 장르다.

윈드런너

국민 게임으로 등극한 '캔디팡'과 후속작 '슈가팡'의 흥행을 일궈내며, 탁월한 개발 능력을 인정받은 링크투모로우(대표 이길형)의 최신작 '윈드러너(WindRunner): 달리기의 시작'은 손가락 하나만으로 신나는 달리기를 즐길 수 있다.

숲 속, 모래 사막 등 다양한 컨셉의 배경에서 달리는 캐릭터를 화면 터치로 점프시키며, 장애물은 피하고 별은 획득함으로써 점수를 쌓는 방식으로 진행된다.

게임에는 3가지 캐릭터가 등장하며, 캐릭터가 달리는 진행 방향에는 고득점의 비법이 되는 버프 아이템들은 물론, 주인공을 방해하는 여러 종류의 장애물까지 등장해 손에 땀을 쥐는 긴장감을 유지하며 게임을 즐길 수 있다.

윈드런너2

게임을 보다 즐겁게 만들어 줄 ‘소환수’ 그리고 ‘타는펫’을 선택할 수 있다. 비행 형과 지상 형으로 구성된 ‘소환수’는 별 획득에 도움을 주고, ‘타는펫’은 점프력 증가, 획득 골드를 2배로 만들어주는 등 각기 다른 특수한 능력을 발휘한다. 이외에도 많은 종류의 펫이 존재하며, 업데이트를 통해 지속적으로 추가해나갈 계획이다. 캐릭터와 펫의 레벨을 성장시킬 수 있으며, 레벨에 따라 외형도 함께 변하도록 구성돼있다.

별을 획득해 누적된 점수에 따라 피버 게이지가 채워지고, 이를 100% 채우면 장애물이 없는 맵 상에 무수히 많은 별이 펼치지는 ‘FEVER TIME’이 발동된다. 또한 맵을 달리면서 길가에 세워진 팻말을 통해 친구들이 달린 거리를 확인할 수 있고, 역전한 친구 수에 따라 게임 내 각종 아이템 구입에 사용되는 보너스 골드를 받을 수 있도록 해 경쟁의 재미를 더했다.

 윈드런너3

: 위메이드 스마트폰게임 윈드런너 링크투모로우

이전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