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AME DONGA

'콜오브듀티: 블랙옵스2'의 첫 DLC '레볼루션' 공개

조영준

한국마이크로소프트(대표 김 제임스)는 액티비젼의 자회사 트레이아크가 개발한 FPS 게임 '콜오브듀티: 블랙옵스2'의 다운로드 콘텐츠(이하 DLC) '레볼루션'을 엑스박스 라이브를 통해 오는 30일 공개한다고 금일(29일) 밝혔다.

이번에 공개된 '레볼루션'은 총 4부작으로 이루어진 '콜오브듀티: 블랙옵스2'의 DLC시리즈 중 첫 번째로, 4가지 멀티플레이 맵과 좀비 협동 맵, 신규 무기 등 다양한 신규 콘텐츠가 특징이다.

먼저, 이번 '레볼루션'에서 공개된 멀티플레이 맵은 프랑스 알프스, 파키스탄, 고비 사막, 캘리포니아의 베니스 비치 등을 배경으로 구성됐으며, 현실감 넘치는 풍경을 자랑한다.

더불어 신규 맵 '다이라이즈'를 배경으로 진행되는 좀비 모드에서는 기존의 무기보다 강화된 신규 무기를 사용해 수많은 좀비와 싸울 수 있다. 또한, 게이머가 좀비가 되어 상대방을 감염시키거나 좀비가 된 게이머를 제거해야 하는 '턴드' 모드가 함께 추가된다.

이와 함께 서브 머신건과 어설트 라이플이 혼합된 멀티플레이어 전용무기 '피스키퍼'가 등장해 더욱 다양한 무기를 사용할 수 있다.

'레볼루션'은 엑스박스 라이브를 통해 최초로 공개될 예정이며, 20 달러 또는 1.200 마이크로 소프트로 구매할 수 있다. 더불어 '콜오브듀티: 블랙옵스2'와 '레볼루션'을 함께 구입할 수 있는 합본 패키지를 69.95 달러 혹은 4,000 마이크로소프트 포인트로 구입할 수 있다.

한국마이크로소프트 IEB 사업부의 송진호 이사는 "엑스박스 라이브를 통해 시리즈 최초로 미래를 배경으로 하는 전투신을 선보이게 될 '콜오브듀티: 블랙옵스2' 콘텐츠를 공개하게 되어 기쁘다"라며, "총 4부작 대작 중 첫 번째로 매우 방대한 콘텐츠를 담고 있는 '레볼루션'을 통해 완전히 새로운 차원의 FPS를 즐겨보시기 바란다"라고 밝혔다.

이에 대한 자세한 내용은 한국 마이크로소프트 홈페이지(http://www.xbox.com)에서 확인할 수 있다.

블랙옵스

: 마이크로소프트 레볼루션 DLC 블랙옵스2 콜오브듀티2

이전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