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AME DONGA

‘던전앤파이터’ 온라인 리그 최강자 가린다

조광민

넥슨(대표 서민)은 네오플(대표 강신철)이 개발하고 자사에서 서비스 중인 액션 온라인게임 ‘던전앤파이터’(이하 ‘던파’)의 온라인 이용자대회 ‘온라인 리그 최강자전’을 실시한다고 금일(24일) 밝혔다.

4월 25일부터 6월 15일까지 진행되는 이번 대회는 올 여름 개최 예정인 ‘액션토너먼트’의 예선 리그 중의 하나로 진행되며, 대회의 최종 우승 및 준우승 선수에게는 ‘액션토너먼트’ 진출 기회가 주어진다.

‘온라인 리그 최강자전’은 1대1 개인전과 3대3 대장전(팀전) 등 두 가지 형태로 진행되며, 개인전은 4월 25일부터, 대장전은 5월 9일부터 ‘던파’를 즐기는 게이머라면 누구나 게임 내 결투장을 통해 참가할 수 있다.

또한, 오는 6월 2일까지 진행되는 온라인 예선 성적에 의해 선발된 각 부문 별 32개 팀 선수들은 6월 15일에 신도림 테크노마트에 위치한 ‘인텔e스타디움’에서 최종 결승전을 치를 예정이다.

‘던파’의 서비스를 총괄하는 네오플 노정환 실장은 “온라인 리그는 별도의 신청 절차 없이 쉽게 참여 할 수 있으며, 누구나 자유롭게 자신의 실력을 확인해 볼 수 있는 좋은 기회”라며 “편한 마음으로 참여해 마음 것 자신의 실력을 발휘했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이에 대한 자세한 내용은 ‘던파’ 홈페이지(http://df.nexon.com)에서 확인할 수 있다.

던파 온라인리그 최강자전 실시

: 던파 넥슨 던전앤파이터

이전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