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AME DONGA

카스 온라인 최초의 글로벌 대회 '월드 챔피언십 2013' 개최된다.

조영준

넥슨(대표 서민)은 전 세계 9개국이 참여하는 ‘카운터스트라이크 온라인 월드 챔피언십 2013(이하 카스 월드 챔피언십 2013)’ e스포츠 대회를 오는 12월 7일부터 8일까지 양일 간 중국 상해에서 개최한다고 금일(6일) 밝혔다.


카스 온라인 최초의 글로벌 대회인 이번 '카스 월드 챔피언십 2013'은 전 세계 게이머들의 화합을 다지기 위해 마련된 글로벌 게임 축제로, 넥슨이 매년 서비스 국가를 순회하며 진행한다.

이번 ‘카스 월드 챔피언십 2013’에는 개최국 중국을 비롯, 한국, 일본, 홍콩, 대만, 싱가폴, 말레이시아, 인도네시아, 터키 등 전 세계 9개 국 10개 팀이 총 상금 4만 달러를 두고 열띤 경합을 벌이며, 오는 7일 조별 풀 리그와 8일 결선 토너먼트를 거쳐 우승팀을 가리게 된다.

특히, 카운터스트라이크 온라인 종주국의 명예를 걸고 한국 대표로 나서는 ‘프로젝트 KR’과 세계 최강으로 꼽히는 중국 ‘타이루’의 자존심을 건 대결이 성사될 것으로 예상돼 큰 기대를 모으고 있다.

넥슨의 안병욱 실장은 “국산 FPS 온라인게임인 카스 온라인이 전 세계를 아우르는 e스포츠 대회로 발전하게 되어 기쁘고 자랑스럽다”며 “앞으로도 월드 챔피언십이 전 세계 게임 이용자들이 활발하게 교류하고 화합하는 마당이 되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월드 챔피언십 2013 4강전, 결승전을 포함한 국가별 주요 경기는 ‘곰TV’를 통해 생중계되며, 이에 대한 자세한 내용은 ‘카운터스트라이크 온라인’ 홈페이지(www.csonline.co.kr)에서 확인할 수 있다.

 카운터스트라이크 온라인

: 넥슨 카운터스트라이크온라인

이전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