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AME DONGA

게임빌, '스피릿스톤즈' 남미에서 강세

조광민

게임빌(대표 송병준)은 엔터플라이(대표 이준희)가 개발하고 자사에서 서비스 중인 모바일게임 '스피릿스톤즈'가 전 세계 구글 플레이스토어에 인기를 확대해 나가고 있다고 금일(6일) 밝혔다.

'스피릿스톤즈'는 판타지 풍 TCG와 퍼즐 RPG가 조화를 이룬 게임으로 출시 3개월이 지난 지금 글로벌 세몰이에 더욱 박차를 가하고 있다. 특히, 현재 멕시코, 브라질, 아르헨티나 등 6개 국가 구글 플레이 스토어 장르 매출 순위에서 1위를 차지하고 있으며, 전세계 30여 국가의 장르 매출에서도 Top 10에 올랐다.

이외에도 미국 캐나다 등 북미 지역과 프랑스, 스웨덴, 터키 등의 유럽, 쿠웨이트, 사우디아라비아 등의 중동, 베트남, 태국, 홍콩 등 아시아 지역으로 인기를 확대해 나가고 있다.

한편, 게임빌은 '스피릿스톤즈'를 '몬스터워로드', '다크어벤저', '피싱마스터' 등에 이은 신규 글로벌 히트작으로 주목하고, 전 세계 시장을 집중 공략할 계획이다.

게임빌의 한 관계자는 "'스피릿스톤즈'의 흥행은 수준 높은 일러스트 그래픽 디자인과 깊이 있는 콘텐츠는 물론 스페인어와 포르투갈어까지 완벽하게 언어 대응을 마치고, 각 국가 현지화 전략에 따라 안정적으로 서비스를 이어가고 있는 점이 주효했다"고 말했다.

스피릿스톤즈 대표 이미지

: 게임빌 엔터플라이 스피릿스톤즈

이전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