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AME DONGA

CJ E&M, 1분기 매출 4,026억 원, 영업이익 115억 원 달성

조영준

CJ E&M(대표이사 김성수·강석희)은 한국채택국제회계 (K-IFRS) 기준 2014년 1분기 매출이 전년 동기 대비 337억 원 성장한 4,026억 원 (YoY 9%), 영업이익은 72억 원 성장한 115억 원 (YoY 171%)을 기록했다고 금일(14일) 공시했다.

사업부문별로 살펴보면, 방송사업부문 1,703억 원, 게임사업부문 1,286억 원, 음악·공연·온라인사업부문 539억 원, 영화사업부문 498억 원의 매출을 각각 기록했다.

방송사업부문은 전체방송광고 시장의 역성장에도 불구, '꽃보다할배', '응급남녀' 등 앵커프로그램을 통한 프리미엄 광고 패키지 판매의 선전 및 콘텐츠 판매 매출 확대를 통해 총 1,703억 원의 매출을 기록한 모습이다.

게임사업부문은 '다함께 던전왕', '세븐나이츠', '샤이닝스토리' 등 신규 출시한 모바일 게임의 인기 및 지난 해 선보인 '몬스터 길들이기', '모두의마블' 등의 안정적인 흥행이 전체 성장을 견인, 전년비 38% 성장한 1,286억 원의 매출을 달성했다.

음악·공연·온라인사업부문은 '홍대광', '응답하라1997 OST' 등 자체제작 음반/음원 확대, 온라인사업 매출 증가 등으로 전년비 15% 증가한 539억 원의 매출을 기록했으며, 영화사업부문의 경우 865만 관객을 동원한 '수상한그녀'의 흥행 등으로 498억 원의 매출을 달성했으며, 1분기 한국 영화 관객 점유율 1위 (37%)라는 성과를 달성한 모습이다.

CJ E&M 한 관계자는 “CJ E&M은 앞으로도 방송사업에서 전통 미디어의 경쟁력을 강화하는 동시에 신규 디지털 미디어 플랫폼에서 콘텐츠의 영향력을 확대해 나갈 것이며, 영화사업의 글로벌 사업 및 애니메이션 사업 확대에도 역량을 모을 것"이라며, "뿐만 아니라 음악/공연 사업의 자체제작을 확대하고, 텐센트와의 공조로 게임사업의 해외 진출도 본격화 할 것이다”라고 말했다.

cj e&m 2014 1분기 성적

: CJ E&M 1분기

이전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