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AME DONGA

신작 비행슈팅 RPG 날아라 손오공, 슈팅게임 고유의 짜릿한 손맛을 느껴보라!

조광민

최근 급증하고 있는 스마트폰에서 최고의 콘텐츠인 게임에서도 화제를 불러모으거나 남다른 기대감을 얻고 있는 작품을 소개하는 자리입니다. 소개 자료는 각 모바일게임 개발사를 비롯해 퍼블리셔와 모바일게임 커뮤니티 헝그리앱(http://www.hungryapp.co.kr) 등에 기초하고 있습니다. <편집자주>

날라라 손오공 인터뷰 이미지
▲ 좌) 녹스엔터테인먼트 정민수 주임, 우) 마케팅팀 김현수 주임

노아게임즈가 개발하고 녹스엔터테인먼트에서 서비스하는 모바일 비행슈팅 RPG ‘날아라 손오공 for Kakao(이하 날아라 손오공)’이 출시를 앞두고 사전예약 이벤트를 진행하고 있는 가운데, 동화와 애니메이션 등으로 친숙한 서유기를 배경으로 한 ‘날아라 손오공’은 어떤 재미요소로 무장하고 있는지 서비스사인 녹스엔터테인먼트를 직접 찾아 이야기를 들어봤다.

쏘고 피하는 슈팅 게임 본연의 재미를 만끽해보고 싶다면?

경기도 양평이 아닌 영등포구 양평역 인근에 위치한 녹스엔터테인먼트는 조용하고 한적한 동네에 자리잡고 있었다. 약속 시간에 맞춰 도착해 회의실에서 잠시 기다리자 곧 녹스엔터테인먼트 마케팅팀 김현수 주임과 운영부 정민수 주임이 자리했고 반갑게 인사를 나눈 후 게임시연과 동시에 인터뷰를 진행할 수 있었다.

'날아라 손오공'이라는 게임명에서 캐주얼 슈팅 게임이라는 느낌이 확실히 든다. 게임의 컨셉과 개발과정에 대해 소개해 달라고 하자, 정민수 주임은 “손오공, 저팔게, 사오정, 삼장법사 등 서유기의 캐릭터들이 벌이는 비행 슈팅이라는 초기 컨셉에 맞춰 캐주얼 슈팅의 재미에 RPG의 요소들이 더해진 캐릭터 육성의 재미를 느낄 수 있도록 개발했다”고 답했다.

이어 김현수 주임은 “슈팅의 원초적인 재미와 캐릭터 육성을 통한 미션 클리어가 ‘날아라 손오공’의 핵심적인 요소로 원작인 서유기의 스토리 전달을 위한 부분과 자동사냥 시스템은 과감히 배제해 직접적인 조작을 통한 스테이지(미션) 클리어 시 더 큰 만족감을 얻을 수 있도록 했다”고 설명했다.

날라라 손오공 인터뷰 이미지

 귀여운 서유기 등장! 캐릭터를 육성해서 미션에 도전하라!

게임에 등장하는 캐릭터의 종류 및 스테이지 등 콘텐츠 분량은 어느정도 준비되어 있는지 묻자, 정민수 주임은 “현재 총 115개 스테이지(15개 쳅터)의 개발이 완료되어 있으며 캐릭터는 총 12종으로 ‘천-지-인’ 3개 등급별 총 36종이 준비되어 있다”고 말했다.

이아 “각각의 스테이지별 3개의 미션이 주어지며 미션을 클리어 하면 추가 보상이 제공된다. 각 쳅터의 끝에는 보스가 버티고 있는데 각각의 보스는 서유기에 등장하는 악귀들로 저마다의 공격 패턴을 가지고 있어 공략하기 위해서는 약간의 연구와 노력이 필요하다”고 설명했다.

또 “앞서 언급한 천-지-인 등급은 캐릭터 뽑기로 쉽게 얻을 수 있지만 각 등급별 30만렙을 돌파하면 상위 등급으로 승급이 가능하다. 손오공의 경우 최고 단계 승급 시에는 머리색이 노랗게 변하며 근두운이 용으로 바뀌는 등 드래곤볼의 초사이어인을 연상시키는 등 캐릭터 외형 변화에 깨알같은 재미도 찾아 볼 수 있다”고 부연 설명을 더했다.

날라라 손오공 인터뷰 이미지

내 모교의 명예를 걸고 싸운다! 학교 대항전 모드 준비 중!

출시 후 염두에 두고 있는 업데이트나 프로모션이 있는지 묻자, 김현수 주임은 “’날아라 손오공’ 출시 이후에 대규모 학교 대항전을 준비하고 있다. 게임 접속 시 자신의 소속 학교를 정한 뒤 동창 또는 선후배들과 함께 힘을 모아 모교의 명예를 걸고 랭킹전을 벌이게 된다. 학교 대항전은 단순히 게임 플레이를 함으로써 포인트가 자동 누적되는 방식이기 때문에 간편하게 참여할 수 있다. 1등 학교는 참여자 전체에 현물 상품을 지급한다는 계획을 가지고 있다”고 설명했다.

이어 정민수 주임은 “학교 대항전 프로모션 외에도 펫 시스템, 탈것 출시 후 지속적인 업데이트를 통해 순차적으로 공개 할 예정이니 계속 진화하는 ‘날아라 손오공’의 모습을 기대하셔도 좋다”고 말했다.

캐주얼 슈팅의 원초적 재미에 캐릭터 육성의 RPG요소가 더해진 ‘날아라 손오공’ 근두운을 타고 하늘 높이 날아오르며 종횡무진 악귀들을 무찌르는 손오공처럼 스마트폰을 타고 날아 오를 만반의 준비를 마친 녹스엔터테인먼트. 모바일 게임 시장에서 '날아라 손오공'이 어디까지 날아 오를 수 있을지 귀추가 주목된다.

날라라 손오공 인터뷰 이미지

: 녹스엔터테인먼트 날아라손오공

이전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