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AME DONGA

KT, 라이벌 SK 꺾고 프로리그 최강 등극..'통합 세 번째 우승컵' 들다

조학동

한여름 밤을 수놓은 '통신사 더비 결승'의 최종 승자는 KT 롤스터였다.

약 8개월 간의 대장정 끝에 KT 롤스터가 SK텔레콤 스타크래프트 ll 프로리그 2014시즌(이하 프로리그) 최강자의 자리에 등극했다.

kt 프로리그 결승전 우승

9일 서울 한강 반포지구에 위치한 한강 세빛둥둥섬 야외특설무대에서, KT 롤스터는 김대엽, 이영호를 앞세워 1, 2세트를 잡아낸 후 3세트에 SK텔레콤 T1의 구원 투수로 출격한 정윤종에게 일격을 맞았으나, SK텔레콤 T1의 특급 신인 박령우를 잡아낸 김성대의 활약으로 매치포인트에 도달했다.

이후 5세트에 출격한 SK텔레콤 T1의 어윤수가 상대인 김성한을 잡아내며 한 세트를 만회하는데 성공했으나, 결국 6세트에 마무리로 나선 에이스 전태양이 김도우를 꺾으며 세 번째의 통합 우승, 위너스리그 및 라운드 포함 총 다섯 번 째의 우승컵을 들어올렸다.

이날 현장에는 우승 현장에는 2500여 명의 팬들이 찾아 자리를 가득 메웠으며, 두 팀이 매번 승리할 때 마다 세빛둥둥섬이 떠나갈 듯 환호성이 울려퍼졌다. 또 현장을 찾은 팬들에게 전하는 한국e스포츠협회 전병헌 회장의 스타크래프트 ll '악튜러스 멩스크' 코스프레 영상도 당시 포털 실시간 검색어 1위에 올랐을 정도로 폭발적인 인기를 끌었다.

또 정규시즌 개인 부문 수상자인 김유진, 조성주(이상 진에어), 김준호(CJ), 송병구(삼성) 등이 마지막까지 경기를 지켜봤으며 '스칼렛' 사샤 호스틴, 북미 유명 리그오브레전드 팀인 CLG(Counter Logic Gaming) 등의 해외 유명인사들도 현장을 찾아 자리를 빛냈다.

한편, 이번 프로리그 통합 포스트시즌 결승전은 게임 채널 SPOTV GAMES(IPTV - KT Olleh TV 채널 283번, SK B TV 채널 262번, LG U+ 채널 109번, 케이블 TV - CJ헬로비전 디지털 채널 122번)으로 다시 볼 수 있으며, 인터넷에서는 네이버 스포츠(http://sports.news.naver.com), 아프리카TV(http://afreeca.com), YouTube(http://www.youtube.com/eSportsTV), TwitchTV(http://twitch.tv/sc2proleague)를 통해 다시 시청할 수 있다.

: SKT 프로리그 KT 전병헌 우승

이전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