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AME DONGA

유명 온라인 게임 품은 모바일 신작, 지스타2014에서 격돌

김남규

온라인 게임 시장을 주도하고 있는 유명 게임들이 모바일로 영역을 넓혀 또 다시 격돌했다.

지스타2014에 참여한 게임사들이 자사의 유명 온라인 게임의 세계관을 활용한 모바일 신작들을 앞다투어 선보여 게이머들의 시선을 사로잡고 있는 것.

그동안 모바일 게임 시장에서 소극적인 모습을 보였던 엔씨소프트는 이번 지스타2014를 통해 자사의 유명 온라인 게임 세계관을 활용한 신작 게임을 선보이며, 모바일 게임 시장 도전을 본격화했다.

지스타2014 모바일

엔씨소프트가 이번에 선보인 모바일 게임은 블레이드&소울 IP를 활용한 블소 모바일과 아이온을 모바일로 옮긴 아이온 레기온스다.

블소 모바일은 블레이드&소울의 세계관을 바탕으로 만든 TCG로, 블레이드&소울의 인기 캐릭터들이 3등신으로 등장하는 것이 특징이며, 아이온 레기온스는 아이온의 천족과 마족의 분쟁을 모바일로 옮겼다.

또한, 3년만에 모습을 드러낸 리니지 이터널도 모바일에서 즐길 수 있는 클라우드 버전을 공개해 게이머들의 시선을 사로잡았다.

지스타2014 모바일

엔씨소프트의 자회사인 엔트리브 소프트 역시 온라인 게임을 품은 모바일 게임을 선보여 주목을받았다. 엔트리브 소프트가 이번에 공개한 모바일 게임은 팡야 모바일과 소환사가 되고 싶어로, 각각 팡야와 트릭스터의 콘텐츠를 활용해 만든 게임이다. 팡야 모바일은 원작과 마찬가지로 귀여운 캐릭터를 전면에 내세웠으며, 소환사가 되고 싶어는 트릭스터 캐릭터들이 등장하는 모바일 보드 게임으로, 보드 말판 위를 움직이다가 적을 만나면 턴 방식의 전투를 벌이는 방식이다.


이번 지스타2014를 통해 무려 15종의 게임을 공개한 넥슨도 자사의 대표적인 MMORPG인 마비노기 세계관을 활용한 모바일 게임 마비노기 듀얼을 선보였다. 마비노기 듀얼은 마비노기의 인기 캐릭터들이 등장하는 TCG로, 다섯 종류의 자원과 12강의 카드로 구성하는 덱을 기반으로 전략적인 플레이를 즐길 수 있는 것이 특징이다.

특히 모바일에 최적화된 인터페이스를 통해 직접 카드를 들고 게임을 즐기는 듯한 즐거움을 맛볼 수 있도록 게임을 만들어 게이머들의 시선을 사로잡았다.

지스타2014 모바일

이번 지스타에서 파이널판타지14를 공개해 주목을 받고 있는 액토즈소프트는 자회사인 아이덴티티게임즈의 드래곤네스트 라비언스를 공개했다. 아이덴티티게임즈가 개발 중인 드래곤네스트 라비언스는 아이덴티티게임즈의 대표 게임인 드래곤네스트 세계관을 활용한 게임으로, 원작 못지 않은 화려한 액션을 담아 게이머들이 높은 관심을 받았다.

이스트 소프트는 자사의 MMORPG 카발2의 세계관을 담은 모바일 게임 프로젝트MC2를 공개했다. 프로젝트MC2는 3D 모바일 전략 RPG로, 기존 모바일 RPG보다 전략적인 전투에 초점을 맞춰 개발했다.

: 아이온 블소 드래곤네스트 팡야 지스타2014

이전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