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AME DONGA

'낚시의 신' 포켓게이머 어워즈 2015 최고 스포츠게임 선정

조광민

컴투스 서비스 중인 모바일게임 '낚시의 신(Ace Fishing: Paradise Blue)'이 영국의 모바일 게임 전문매체 '포켓게이머'에서 선정한 최고의 스포츠게임부문을 수상했다.

포켓게이머는 '포켓게이머 어워즈 2015'를 열고 2014에 출시된 게임 중 후보를 선별한 뒤 게이머들의 투표를 통해 스포츠게임, RPG, 퍼즐 등 각 장르별로 최고의 게임을 가려냈다. '낚시의 신'은 국내 기업이 만든 유일한 게임으로 스포츠 부문에 함께 노미네이트된 'NBA 2K15', '피파 15 얼티밋 팀'등 유수한 경쟁작을 제치고 스포츠게임 부문 1위에 올랐다.

컴투스는 수상을 기념하기 위해 성원에 보답하고자, 금일(4일) 오후 고급 낚시 장비가 들어있는 황금 상자를 무료로 열 수 있도록 '황금열쇠' 1개씩을 전체 이용자들에게 선물할 계획이다.

한편, 포켓게이머 어워즈 2015 최고의 게임은 '모뉴먼트 밸리'가 선정됐으며, 최고의 전략게임엔 '킹덤러쉬: 오리진', 최고 혁신게임엔 '페이퍼, 플리즈', 올해의 안드로이드 게임엔 '배너사가', 올해의 iOS 게임엔 '모뉴먼트 밸리', 올해의 3DS 게임엔 '슈퍼 스매쉬 브라더스', 올해의 PS비타게임엔 '페즈', 최고 개발사에는 '니트롬', 최고 퍼블리셔엔 '닌텐도'가 이름을 올렸다.

컴투스 포켓게이머 낚시의신 최고 스포츠게임 선정

: 컴투스 낚시의신 포켓게이머

이전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