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AME DONGA

라이엇게임즈, 한국 문화재 보호 위해 8억 규모 추가 후원 진행

조영준

라이엇게임즈(한국 대표 이승현)는 금일(1일) 서울 종로구 세종시에 위치한 국립고궁박물관에서 문화재청(청장 나선화)와 함께 한국 문화재 후원 약정식을 진행했다.

라이엇게임즈 문화재 후원 협약식

이번 행사에는 나선화 문화재청장, 김대현 문화재청 활용국장, 우경준 문화재청 활용정책과장, 김종규 문화유산국민신탁이사장, 안휘준 국외소재문화재재단 이사장 및 이승현 라이엇 게임즈 대표, 권정현 라이엇 게임즈 상무 등 라이엇 게임즈와 문화재청 간의 주요 인사들이 참석했다.

2012년부터 한국 문화 유산 보호 및 지원 활동을 이어가고 있는 라이엇 게임즈는 이번 약정식을 통해 해외 문화재 환수, 문화유산 보존 관리 및 각종 체험 교육, 행사 후원 등의 프로젝트를 위해 총 8억 원 규모의 후원금을 추가로 투입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지난 2013년부터 라이엇 게임즈는 해외에 반출되어 있는 한국 문화재를 환수하기 위한 다양한 후원을 진행한 바 있으며, 2014년에는 문화재청과 국외소재문화재재단과 함께 미국 허미티지 박물관에서 소장하고 있던 ‘석가삼존도’ 환수에 큰 역할을 하여 화제가 된 바 있다.

라이엇게임즈 문화재 후원 협약식

라이엇 게임즈의 이승현 대표는 이번에 진행하는 추가 후원금은 문화재 환수 사업에 집중적으로 투자 할 것이라고 전했으며, 향후 해외 문화재 환수 관련 후원사업은 추후 구체적인 성과 시점에 맞추어 공개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아울러 2016년 유네스코 세계 문화유산 등재가 거론되고 있는 한국의 주요 서원 9곳 중 경북 영주시의 소수서원, 충남 논산시의 돈암서원, 전남 장성군의 필암서원 등 3곳에 대한 디지털 원형 기록 사업에 함께 할 예정이며, 이는 추후 이들 문화재가 훼손되거나 재난재해에 피해를 입을 경우 데이터를 제공하기 위함이라고 전하기도 했다.

이외에도 라이엇 게임즈에서 진행하는 참여형 프로젝트 역시 계속된다. 먼저 지난 2012년부터 진행된 소환사 문화재지킴이 프로젝트는 오는 2016년 더욱 많은 사람들에게 한국의 문화와 역사를 가깝게 체험할 수 있는 프로그램으로 진행된다.

또한, 라이엇 게임즈의 임직원들이 자발적인 참여로 진행돼온 문화재 청정활동 또한 이어져 상, 하반기로 나뉘어 문화유적지를 직접 방문하여 문화재를 청소하며 다양한 것을 느끼고 배우는 시간이 진행될 예정이다.

라이엇게임즈 문화재 후원 협약식

이번 라이엇게임즈의 문화유산 보호 지원에 대해 나선화 문화재청장은 “젊은 세대가 열광하는 게임 콘텐츠를 유통하는 라이엇게임즈에서 이러한 문화유산 보호 후원을 진행하는 것에 매우 뜻 깊게 생각한다”라며, “문화재청과 라이엇게임즈의 이번 후원 협약처럼 앞으로도 관과 민이 합동하여 젊은 세대에게 문화재의 귀중함을 알리고 밝히기 위해 노력할 것”이라고 전했다.

아울러 라이엇게임즈의 이승현 한국 대표도 “문화 콘텐츠를 만들어가는 기업으로서 우리의 문화적 토대인 문화유산을 지키고, 알리는 활동을 계속해 나갈 것”이라며, “청소년들과 일반 대중들에게 우리 문화유산에 대한 관심과 보호의 중요성을 알리기 위한 하나의 채널이 될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다”라고 말했다.

: LOL 라이엇게임즈 후원 문화재청

이전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