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AME DONGA

'세븐나이츠', 146 개국 상대로 글로벌시장 공략 시작

김원회

넷마블게임즈(대표 권영식, 이하 넷마블)는 넷마블넥서스가 개발하고 자사에서 서비스 중인 롤플레잉 모바일게임 '세븐나이츠'를 전세계 146개국의 구글플레이와 애플 앱스토어에 출시한다고 금일(15일) 밝혔다.

이번에 출시되는 '세븐나이츠' 글로벌 버전은 해외 게이머들을 위해 콘텐츠와 밸런스가 조율됐으며, 영어, 대만어, 태국어, 독일어 등 14개의 언어를 지원한다. 서버 역시 국내와 별도로 서버가 운영된다. 또한, 게이머들은 7명의 영웅 '세븐나이츠'와 '에반원정대'에 대한 추가 시나리오를 확인할 수 있다.

아울러 넷마블은 게임 초반 몰입도를 높이기 위해 '에반', '카린', '스니퍼', '유이' 등 '에반원정대' 캐릭터를 게임 흐름에 따라 자연스럽게 획득할 수 있게 했다. 이와 함께 모험 플레이의 보상으로 동양풍의 한정판 캐릭터 '수호무사 에반'과 '치유낭자 카린'이 게이머에게 주어지는 이벤트도 열린다.

넷마블의 박영재 본부장은 "'세븐나이츠'가 해외시장에서 의미있는 성과를 거둘 수 있도록 게이머들과의 소통을 강화하고 각국의 특성을 살린 이벤트와 프로모션을 진행할 계획이다"라며, "축척한 경험을 바탕으로 '세븐나이츠'의 해외 진출을 성공으로 이끌어 넷마블이 글로벌 기업으로 도약하는 데 일조하겠다"라고 말했다.

이에 대한 자세한 내용은 '세븐나이츠' 공식 페이스북(https://www.facebook.com/OfficialSevenKnights)에서 확인할 수 있다.

세븐나이츠글로벌151015

: 모바일게임 세븐나이츠 넷마블넥서스

이전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