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AME DONGA

맞고 품은 카카오. "과거 웹보드 게임과는 다른 게임, 건전한 놀이라고 생각한다"

김남규

카카오 게임의 새로운 성장동력으로 모바일 소셜 보드 게임을 선택한 카카오가 건전 소셜 보드 게임 문화를 선도하겠다는 사업 포부를 밝혔다.

임지훈 카카오 신임대표는 금일(27일) 제주첨단과학기술단지에 위치한 본사 스페이스닷원 멀티홀에서 진행된 기자간담회에서 카카오가 준비중인 맞고 등 모바일 소셜 보드 게임에 대해 과거에 문제가 되던 게임들과는 명백히 다른 게임이라고 강조했다.

임대표는 “윷놀이, 고스톱 모두 우리들이 친숙하게 즐기는 놀이문화다. 과거에 안좋은 일이 있었다고 해서 계속 그렇게 봐서는 안된다고 생각한다”며 “현재 준비하고 있는 게임들은 캐주얼 게임을 즐기는 듯한 기분을 느낄 수 있도록 만들어지고 있는 만큼 도박 우려는 우리에게 전혀 해당되지 않은 문제라고 생각한다”고 말했다.

또한, 경쟁력 약화에 대한 우려의 목소리가 나오고 있는 카카오 게임 플랫폼에 대해서는 “카카오 게임은 카카오 게임만의 강점이 있다. 그것을 강화하면 성과가 나올 것이다”며 “파트너사들이 만족할 수 있는 모습으로 카카오 게임 플랫폼을 진화시키기 위해 계속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카카오 임지훈 대표 간담회

: 웹보드게임 맞고 카카오 고포류게임

이전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