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AME DONGA

던스의 세 번째 도전이 시작된다! ‘던스:비긴즈’ 신작 발표회 개최

조영준

아이덴티티모바일(대표 전동해)은 금일(30일) 서울 서초구 서초동 사옥에서 진행된 신작 발표회를 통해 오늘 11월 4일 출시 예정인 액션 모바일게임 '던전스트라이커:비긴즈'에 대한 개발과정 및 서비스 계획을 밝혔다.

던스 비긴즈 간담회

'던전스트라이커:비긴즈'는 아이덴티티게임즈가 개발한 액션 온라인게임 '던전스트라이커'의 IP를 활용한 모바일 게임으로, 중국의 게임 개발사 샨다게임즈와 아이덴티티모바일이 힘을 합쳐 개발을 진행해 큰 화제를 불러일으키기도 했다.

아울러 탄탄한 스토리와 함께 240개의 스테이지와 1,500개 이상의 미션 및 아이템 등 온라인게임에 버금가는 방대한 볼륨의 콘텐츠를 즐길 수 있는 것은 물론, 'PvP'와 '데스매치', '파티 던전', '광장' 등 실시간으로 진행되는 콘텐츠를 통해 다른 게이머와 협동하고 경쟁하는 재미를 느낄 수 있는 것이 특징이다.

던스 비긴즈 간담회

아이덴티티게임즈는 지난 7월과 10월 진행된 두 번의 테스트에서 게이머들의 불만 사항 및 다양한 데이터를 얻었고, 이를 보완하기 위해 최선을 다했다고 전했다.

'던전스트라이커:비긴즈'의 두 번의 테스트 동안 총 33만 명의 게이머가 테스트에 참여했으며, 잔존율과 일 접속 횟수, 일 평균 플레이시간 등 모든 수치에 있어 좋은 성적을 기록했다고 말했으며, 특히 'Final CBT'의 경우 79.5%의 잔존율 및 일 접속 횟수 12.7회, 일 평균 플레이 시간 131.6분을 기록했다고 전했다.

아울러 이전 테스트에서 문제점 파악을 통해 정식 서비스되는 '던전스트라이커:비긴즈'는 모바일에 최적화된 UI를 도입한 것은 물론, 전투 시스템, 용병/아바타 등 다양한 콘텐츠를 보강했으며, 지속적인 QA를 통해 쾌적한 게임 환경을 제공하기 위해 큰 노력을 기울였다고 말해 게임에 대한 기대감을 높이기도 했다.

이와 함께 정식 서비스에서 만날 수 있는 콘텐츠도 공개되어 눈길을 끌었다. 먼저 워리어, 레인저, 클레릭, 메이지 등 총 4명의 캐릭터가 등장하는 것은 물론, 6개 파츠로 구분된 다양한 아바타로 캐릭터를 꾸밀 수 있다. 아울러 원작의 인기 NPC가 용병으로 등장해 함께 전투에 나설 수 있는 것은 물론, 6개의 스테이지가 8개의 전장으로 나눠 총 3단계로 등장하여 단계별 재미를 더한 것도 주목할 만한 부분이다.

던스 비긴즈 간담회

이날 발표를 진행한 아이덴티티모바일의 이우영 팀장은 “두 번의 테스트 동안 접수한 다양한 테이터를 바탕으로 새롭게 출시되는 던전스트라이커:비긴즈를 게이머들이 원하는 방향으로 개발할 수 있었다”라며, “앞으로 지속적인 소통을 통해 게이머들이 원하는 콘텐츠를 빠르게 업데이트할 예정이니 많은 기대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 아이덴티티모바일 던전스트러이커비긴즈

이전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