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AME DONGA

'천하정벌', 업데이트 통해 더 뜨거워진 영토 쟁탈전

김원회

[게임동아 김원회 기자] 중국 삼국시대를 호령한 영웅들과 '연개소문', '광개토대왕' 등 고구려 출신 영웅들이 합세해 꿈의 대결을 펼치는 전략 웹게임 '천하정벌'. 지난 3월 15일 출시 후 게이머들의 다양한 취향을 공략하기 위해 두 번의 업데이트를 진행했고, 한층 폭넓고 다양한 콘텐츠로 게이머들 마음 훔치기에 나섰다.

먼저, 최근 업데이트를 통해 신규 전투 콘텐츠 '삼국전쟁'이 추가됐다. '삼국전쟁'은 도성을 23레벨 이상 육성한 게이머부터 참여할 수 있으며, 참여한 게이머는 '천하정벌' 내 모든 게이머를 상대로 성지 쟁탈전을 벌여야 한다. 위나라, 오나라, 촉나라 중 원하는 진영을 선택해 진영별로 대결을 치르는 만큼 '천하정벌'의 주요 콘텐츠로 꼽아도 손색없다.

천파정벌리뷰16040801

특히, '삼국전쟁'은 진영별 세력전에 흥미가 없는 게이머도 유혹할만한 든든한 보상을 자랑한다. 지난 3월 30일 업데이트 후 추가된 '장비' 시스템을 이용하기 위해선 '삼국전쟁' 플레이 보상으로 주어지는 아이템이 필요하며, '장비' 아이템은 가장 낮은 우수 등급의 '장비' 아이템조차 40레벨 이상 캐릭터부터 장착할 수 있는 만큼 강력한 성능을 갖췄다.

'장비' 아이템은 깃발, 궁, 갑옷, 말 등 총 열 종류로 나뉘고, 이 중 캐릭터마다 장착할 수 있는 네 가지의 아이템 종류가 다르게 설정됐다. 또한, 네 종류의 '장비' 아이템 등급을 통일시키면 모든 기본 속성이 상승하는 세트 효과가 적용돼 경쟁 콘텐츠에 열중하는 게이머는 물론 경쟁 콘텐츠에 흥미가 없었던 게이머라도 눈길을 주기에 충분하다.

천파정벌리뷰16040802

실제로 게임 내에서는 '삼국전쟁' 콘텐츠가 처음 공개된 지난 4월 6일 업데이트 직후부터 여러 게이머가 '삼국전쟁'에 뛰어든 모습을 확인할 수 있었다. 매일 오전 10시부터 11시까지, 오후 1시부터 2시까지, 오후 3시부터 4시까지, 오후 7시부터 8시까지 하루에 총 네 번만 참여할 수 있는 한정적인 기회도 게이머들의 유입을 부추긴 것으로 분석된다.

'삼국전쟁'이 가진 장점 중 하나는 다른 게이머 및 NPC를 상대로 다양한 패턴의 전투가 진행돼 기존 콘텐츠와는 다른 재미를 느낄 수 있다는 것이다. 군단에 가입해야만 즐길 수 있었던 영토 쟁탈전 '군단전쟁'보다 전투 선택지가 많아졌고, 사냥터에서 사냥하듯이 상대를 고르면서 즐길 수 있다. '관문돌파'처럼 시설물의 도움 없이 캐릭터 대 캐릭터만으로 전투가 벌어지는 점 역시 게이머의 캐릭터 운용, 전략 능력을 시험하기에 좋은 조건이다.

또한, 하나의 성지 안에서 태수부 및 중립거점을 최대한 많이 점령해 성지 소유권을 획득하고, 이 성지 소유권 숫자에 따라 '삼국전쟁' 종료 후 소속 진영별로 보상이 주어지는 점도 주목해야 한다. 게임 내 총 46개의 성지 중 31개가 중립이고, 중립 성지마다 정해진 개방 조건이 달라 이를 달성하는 과정에서도 치열한 세력 싸움이 벌어진다. 이 밖에 '삼국전쟁' 플레이 중 획득한 명성 포인트는 '세계장점' 내 판매 아이템과 교환할 수 있어 유용하다.

천파정벌리뷰16040803

다만, '삼국전쟁'의 진입장벽이 높은 점은 아쉬웠다. 도성 레벨을 23까지 올린다고 해도 40레벨 이상의 캐릭터만 '삼국전쟁'에 참전할 수 있고, 1회 전투마다 캐릭터의 체력이 10씩 감소해 같은 캐릭터를 반복해서 사용하기는 조금 어렵다. 물론 1시간마다 체력이 5씩 회복되고, 캐릭터 1개당 10금화를 소모해 체력을 50씩 회복시킬 수 있는 시스템도 준비됐으며, 주력 캐릭터를 십 수명 이상 육성하는 방식으로 콘텐츠를 즐길 수도 있어 게이머의 선택에 따라 게임을 즐기는 방식이 다양하게 나타날 것으로 보인다.

치열한 진영별 세력전의 재미를 전해준 '삼국전쟁'외에도 지난 3월 30일 업데이트 이후 고구려 캐릭터에 이어 '의자왕', '근초고왕', '견훤' 등 백제 캐릭터 6명이 새로 등장했다. 삼국지 영웅과 한국 영웅이 벌이는 꿈의 대결이란 '천하정벌' 콘셉트도 한층 강화된 셈이다. 특히, 이 중 '견훤', '신검', '흑치상지'는 여러 게이머가 선호하는 통솔형 캐릭터란 점이 눈에 띈다. 해당 장수들은 다른 장수보다 더 많은 병력을 갖출 수 있다.

천파정벌리뷰16040804

아울러 방어 무시 능력을 갖춘 '근초고왕', 일정 확률로 피격 대미지 면역 효과가 발생하는 '계백', 치료 시 방어력 상승효과도 발생시키는 '의자왕' 등의 장수 역시 전황에 따라 큰 힘을 발휘해 중국 영웅에 밀리지 않는 모습을 보여준다. 삼국지 영웅과 한국 영웅이 벌이는 꿈의 대결이 어떻게 펼쳐질지 앞으로가 기대된다.

: 웹게임 123게임즈 천하정벌

이전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