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AME DONGA

카카오, 김형태의 시프트업에 투자. 프리미엄급 게임 확보 강화

김남규

모바일 게임 플랫폼 활성화를 위해 적극적인 퍼블리싱 전략을 펼치고 있는 카카오가 가능성 있는 개발사에 대한 투자를 강화하고 있다.

카카오(대표 임지훈)는 창세기전 시리즈와 블레이드앤소울의 아트 디렉터로 유명한 김형태 대표가 설립한 시프트업에 대한 투자를 집행했다고 금일(19일) 밝혔다.

이번 투자는 지난 3월 카카오와 케이큐브벤처스가 함께 총 300억 규모로 조성한 카카오 성장나눔 게임펀드를 통해 진행됐다. 카카오 성장나눔 게임펀드는 역량있는 국내 중소 개발사들을 위한 초기 투자 환경 조성과 국내 게임시장 활성화를 위해 마련됐으며, 카카오는 이 펀드를 통해 지난 5월 모바일 RPG(역할수행게임) 개발사인 코코모(대표 남궁곤)와 SNG(소셜네트워크게임) 전문 개발사인 V8(대표 김유리)에 투자한 바 있다.

데스티니차일드김형태사과160307

카카오가 투자를 결정한 시프트업은 블레이드 앤 소울 AD(아트디렉터)로 국내는 물론 해외에서도 잘 알려진 김형태 대표가 독립해 처음으로 선보이는 모바일게임 데스티니 차일드 for Kakao의 개발사다.

넥스트플로어(대표 김민규)와 시프트업이 공동 개발 중인 데스티니 차일드 for Kakao는 김형태 대표를 포함한 국내외 유명 일러스트레이터와 뮤지션들이 참여한 작품으로, 정식 출시전 트레일러 영상 공개만으로도 게이머들 사이에 큰 반향을 일으킨 바 있다.

시프트업 김형태 대표는 "이번 투자로 넥스트플로어에 이어 카카오와도 인연을 맺게 되어 기쁘게 생각한다"며 "시프트업은 데스티니 차일드 for Kakao의 개성있는 이야기와 특별한 캐릭터를 통해 좀 더 가치 있는 게임을 선사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남궁훈 카카오 게임사업 총괄 부사장은 "국내외 수많은 게임팬을 가진 김형태 대표의 첫번째 작품인 데스티니 차일드for Kakao 개발에 기여할 수 있게 되어 매우 기쁘다"며, "카카오게임 이용자들에게 좋은 작품들을 제공하기 위해 카카오의 모든 역량을 동원해 실력있는 파트너들을 지원하는데 더 많은 노력을 기울이겠다"고 말했다.

데스티니차일드151214

: 카카오 넥스트플로어 데스티니차일드 시프트업 김형태 카카오성장나눔게임펀드

이전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