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AME DONGA

벌써 100만 명, '펜타스톰' 흥행 예고

조광민

[게임동아 조광민 기자] 넷마블게임즈(대표 권영식, 이사 넷마블)가 서비스 준비 중인 모바일 MOBA 장르의 게임 '펜타스톰 for Kakao(이하 펜타스톰)'가 사전예약 시작 후 9일만인 3월 18일 신청자수가 100만명을 돌파하며 흥행을 예고했다. 24일 기준으로는 110만 명을 넘어섰다.

'펜타스톰'의 사전예약은 지난 9일부터 브랜드 사이트와 카카오게임을 통해 동시 진행 중이다. 넷마블은 미디어 쇼케이스를 통해 게임에 대한 상세 소개와 모바일 e스포츠에 대한 도전을 선언했고, 이영호, 기욤패트리 등 유명 e스포츠 스타들이 펼치는 특별 이벤트 매치를 선보이기도 했다.

넷마블은 최근 '펜타스톰'의 포커스 그룹 테스트(FGT)를 진행해 이용자들의 의견을 수렴하는 자리를 가졌다. FGT에 참여한 이용자 중 97.5%는 게임이 재미있다고 응답했다. 또한, 90%는 론칭 이후 플레이는 물론 주변에 추천하겠다고 게임에 대한 긍정적인 평가를 내렸다.

FGT에 참여한 한 참가자는 "게임이 굉장히 빨리 끝났고 비슷한 게임들과 비교하면 갖출 요소는 다 갖추면서 게임이 빨라서 신기했다"고 소감을 밝히기도 했다.

넷마블 한지훈 사업본부장은 "'펜타스톰'은 이벤트 매치를 펼친 인기 e스포츠 스타들과 FGT에 참여한 이용자들에게 게임의 재미를 검증 받았다”며 “많은 분들이 사전예약에 참여해 다양한 혜택도 누리고 출시 후 친구들과 언제 어디서나 실시간 대전을 재미있게 즐기실 수 있길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펜타스톰'은 4월 중 비공개 베타 테스트(CBT)를 진행하며 2분기 내 정식 론칭 할 예정이다. 최근 "Show me your play 펜타스톰"이라는 슬로건 아래 인기 힙합 아티스트 지코와 송민호를 모델로 발탁해 마케팅 활동을 진행 중이다.

펜타스톰 이미지

: 넷마블 넷마블게임즈 펜타스톰 보도자료

이전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