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AME DONGA

갤럭시S8+삼성 덱스+리니지2 레볼루션=찰떡 궁합

조광민

[게임동아 조광민 기자] 지난 3일 삼성전자와 넷마블게임즈는 '레볼루션'의 이용자들을 위한 전략적 기술 협력에 나섰다고 밝혔다. 이번 기술제휴로 '레볼루션' 갤럭시S8의 인피니티 디스플레이 18.5대9 화면 비율, 벌칸(Vulkan) 그래픽 API, 삼성 덱스(Dex) 등을 통해 기존보다 뛰어난 게임 플레이를 경험할 수 있다.

실제 삼성전자 서초 사옥에 자리한 삼성 딜라이트 샵을 방문해 '리니지2 레볼루션'을 플레해 본 결과 갤럭시S8의 다양한 강점과 '레볼루션'이 보여주는 모습은 말 그대로 찰떡궁합이었다.

삼성 덱스 리니지2 레볼루션 구동 화면

먼저 눈길을 '삼성 덱스'와 '레볼루션'의 호흡이다. '삼성덱스'는 모니터나 TV에 연결해서 사용하는 일종의 도킹 시스템이다. 해당 독에 갤럭시S8을 연결하면 마치 PC와 같은 화면이 모니터에 나타난다. 말 그대로 스마트폰을 PC처럼 사용할 수 있는 것이다.

삼성 덱스를 활용해 직접 '리니지2 레볼루션'을 플레이해본 결과 기존의 PC용 안드로이드 에뮬레이터로 즐기는 것과 차원이 다른 수준의 안정적인 모습을 보였다. 특히, 스마트폰과 비교할 수 없는 수준의 커다란 화면으로 게임을 즐김에도 그래픽 퀄리티 등은 부족한 부분이 없었다.

여기에 키보드의 방향기를 활용한 이동, 숫자키를 눌러 사용하는 스킬, 스페이스바를 활용한 기본 공격은 물론 마우스를 활용한 플레이까지 지원하며 실제 PC용 게임을 즐기는 듯한 느낌을 선사했다. 특히, 게임을 창모드로 즐기면 인터넷 서핑이나 문서 작업 등도 동시에 진행할 수 있다. 갤럭시S8 일부 모델에 탑재된 6기가바이트의 램을 통해 즐기면 더욱 뛰어난 성능으로 즐길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갤럭시S8 리니지2 레볼루션 구동 화면

갤럭시S8의 또 다른 특징인 베젤을 최소화한 18.5대 9 비율의 인피니티 디스플레이와의 호흡도 뛰어나다. 인피티니 디스플레이의 경우 게임플레이 시 일반적인 스마트폰의 16대 9 화면 비율보다 가로로 한층 넓기 때문에 한층 쾌적한 게임 플레이를 즐길 수 있었다.

이외에도 갤럭시S8은 게임런처를 통해 게임 중 방해금지과 화면 터치 잠금 등의 기능을 제공해 게임을 더욱 편리하게 즐길 수 있으며, 게임의 구동 성능을 조절하는 기능도 준비돼 배터리 상황 등에 따라 더욱 효율적인 게임 플레이를 즐길 수 있을 것으로 예상된다.

한편, 갤럭시S8에 최적화된 '레볼루션'은 지난 3일부터 전국 3천여 개 삼성전자 디지털프라자 및 이동통신사 주요 매장에 설치된 '갤럭시S8 체험존'에서 미리 만나볼 수 있다.

: 삼성전자 넷마블게임즈 리니지2레볼루션 갤럭시S8

이전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