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AME DONGA

엔씨소프트, 2017년 1분기 영업이익 304억 원

조광민

[게임동아 조광민 기자] 엔씨소프트(대표 김택진)는 2017년 1분기 실적 결산(연결기준) 결과 매출 2,395억 원, 영업이익 304억 원, 당기순이익 174억 원을 기록했다고 금일(11일) 밝혔다.

전년 동기 대비 매출과 영업이익은 각각 1%, 60% 감소했고, 당기순이익은 74% 감소했다. 전분기 대비 매출, 영업이익, 당기순이익은 각각 16%, 70%, 74% 감소했다.

지역별 분기 매출은 한국 1,276억 원, 북미 및 유럽 283억 원, 일본 106억 원, 대만 95억 원이다. 로열티 매출은 635억 원이다. 제품 별로는 리니지 515억 원, 리니지2 184억 원, 아이온 133억 원, 블레이드 & 소울(이하 블소) 446억 원, 길드워2 142억 원, 기타 모바일 및 캐주얼 게임 등 340억 원을 기록했다.

눈에 띄는 부분은 전년동기 및 전분기 대비 리니지와 아이온의 매출 감소로, 엔씨소프트는 프로모션이 지난 4분기에 집중되었고 계절적 요인도 반영됐다고 설명했다. 반면, 블소의 매출은 국내의 부분유료화 전환과 북미/유럽의 업데이트 효과로 전분기 대비 13% 상승했다.

한편, 엔씨소프트는 상반기 중 모바일 게임 리니지M을 국내에 출시한다. 주요 IP(지식재산권)를 활용한 다양한 장르의 신규 게임도 순차적으로 선보일 계획이다.

엔씨소프트 2017년 1분기 실적 참고 자료

: 실적 리니지 엔씨소프트 보도자료

이전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