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AME DONGA

스마일게이트, "'마블엔드타임아레나' 완성도 극대화 중..만족감 주겠다"

조학동

스마일게이트가 지난 6월21일에 자사가 출시한 신작 PC AOS 게임 '마블엔드타임아레나'의 대폭적인 업그레이드를 약속했다.

9일 스마일게이트 사옥에서 개최된 '마블엔드타임아레나' 기자간담회에서, 스마일게이트 PK스튜디오 최용범 디렉터는 "그래픽, 시스템, UI, UX, 성우 녹음 등 모든 부분에서 대폭적인 업그레이드를 진행중"이라고 발표했다. 아직까지 순위가 만족스럽지 못한 상황에서 완성도를 대폭 업그레이드 해 시장 재진입을 노리려는 시도로 풀이된다.

마블 엔드 타임 아레나

'마블엔드타임아레나'는 슈퍼 영웅들이 다수 출연하는 글로벌 유명 IP(지식재산권)인 '마블 유니버스'와 스마일게이트가 공동 개발중인 AOS 게임으로, 마블의 다양한 영웅들은 레벨업을 통해 새로운 능력을 선택할 수 있으며 여러 가지 능력들을 결합하여 게이머 취향에 맞는 다양한 방식의 플레이를 펼칠 수 있다.

스마이렉이트 마블엔드타임아레나

단상에 선 최용범 디렉터는 "캐릭터IP를 전방위로 극대화 시키겠다."고 운을 뗀 뒤 "다양한 스킨 개발과 함께 오는 9월20일까지 모든 캐릭터에 음성 녹음을 추가할 것."이라고 설명했다. 이를 위해 국내 정상급 성우들을 섭외중이며 수십 명에 이르는 성우분들과 작업중이라는 말도 덧붙였다.

마블엔드타임아레나마블엔드타임아레나

스마일게이트 측은 이같은 캐릭터 스킨과 그래픽 품질 개선, 캐릭터 보이스 보강 등을 통해 마블 IP 의 캐릭터 성이 더욱 강화되고 게이머들에게 더욱 만족감을 줄 수 있을 것으로 보고 있다.

마블엔드타임아레나

이와 함께 신규 캐릭터도 추가도 지속적으로 진행되며, 우선 신규 영웅 '쉬 헐크'와 '윈터 솔져' 2종을 추가됐다는 소식도 전달됐다.

'쉬헐크'는 적진으로 달려가 방어 진영을 유린하는 돌격 클래스로 다수의 제압기로 적 영웅들의 움직임을 제한하는데 특화돼 있다. '윈터 솔져'는 은신해 적을 기습할 수 있는 사격 클래스로 일반적인 사격 클래스가 일정 거리를 유지하는 것과 달리 접근전을 동시에 펼칠 수 있어 ‘치고 빠지기’에 능한 영웅으로 분석된다. 공격적인 운영이 필요한 영웅이기 때문에 난이도가 높은 게 단점이다.

마블엔드타임아레나

최용범 디렉터는 "총 300여 종의 캐릭터를 연구중"이라며 "마블 영웅들의 스토리를 녹여내고, 서로간의 스토리를 연계해서 게이머들이 더욱 감정이입할 수 있도록 하겠다. 방식은 고민중이다."라고 발표했다.

마블엔드타임아레나

또 소규모 팀전을 위해 개발중인 '원형 콜로세움' 맵도 추가로 공개됐으며, 캐릭터들의 텍스처도 보다 정교해지고 각종 배경 들 또한 공간감을 강화한 형태로 새로 업그레이드 될 예정이다.

마블엔드타임아레나

행사 끝자락에, 스마일게이트 측은 '마블엔드타임아레나'와 관련해 e스포츠 대회에 대한 의지도 나타냈다. 최용범 디렉터는 "e스포츠 브랜드 확립을 위해 커뮤니티 별 대회를 진행할 계획이며, 지속적으로 대회를 유지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한편, 스마일게이트 측은 최근 '마블엔드타임아레나'에 프리미어 스킨 2종과 레귤러 스킨 2종을 추가하기도 했다. 새로 추가된 프리미어 스킨은 영화 '캡틴 아메리카 : 윈터솔져'의 캡틴 아메리카와 영화 '토르 : 다크 월드'의 토르이며, 레귤러 스킨은 영화 '어벤져스 : 에이지 오브 울트론' 내의 블랙 위도우와 울트론이다. 아울러 스마일게이트는 프리미엄 스킨인 '몽키킹 어벤져스 월드'의 가격을 30% 할인 판매할 예정이다.

: E스포츠 AOS 스마일게이트 MOBA 마블엔드타임아레나

이전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