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AME DONGA

유니티, 소스 코드 없이 편집 가능한 '유니티 2017.1' 기능 공개

조영준

유니티코리아는 금일(10일) 자사의 그래픽 엔진 'Unity 2017'(이하 유니티 2017)의 최신 버전인 '유니티 2017.1'의 시연 행사를 개최했다.

유니티 2017.1 시연 행사 현장 이미지

이번 행사에서는 '유니티 2017.1'의 핵심 기능인 타임라인(Timeline)'과 '시네머신(Cinemachine)' 등의 새로운 버전에 추가된 기능의 시연소개를 비롯해 유니티 인사들과 함께하는 질의 응답 시간이 진행됐다.

'유니티 2017.1'의 기능 시연을 맡은 유니티 코리아의 오지현 에반젤리스트는 게임은 물론 다양한 엔테인먼트 콘텐츠에는 이야기의 전개 즉 '스토리'가 중요하며 유니티는 이를 보다 쉽고 다양하게 구현할 수 있는 기능을 추가했다고 설명했다.

유니티 2017.1 시연 행사 현장 이미지

지난 베타 테스트에 처음 모습을 드러내 현장의 개발자들에게 피드백을 받아 이번 '유니티 2017.1'에 정식 기능으로 추가된 타임라인이 그 대표적인 기능이다.

영상 제작 툴과 비교되는 타임라인은 사운드, 영상, 이펙트 등 영상에 필요한 기능 전반을 디자이너 혹은 영상 제작자가 소스 코드 없이 제작할 수 있으며, 엔지니어는 스크립트를 이용해 이를 실제 게임 속에 적용시키는 등의 보다 효율적으로 작업할 수 있는 것이 특징이다.

아울러 일일이 시점 세팅을 하고 어떤 식으로 연출을 해야 하는지 엔지니어와 디자이너가 머리를 맞대고 회의를 했던 것과 달리 소스 코드가 없어도 게임 내 간단한 컷신이나 다양한 게임 내 연출을 구현할 수 있도록 하여 더욱 빠르게 작업을 할 수 있다고 오지현 에반젤리스트는 설명했다.

유니티 2017.1 시연 행사 현장 이미지

특히, 시네 머신의 경우 '가상 카메라 기능'을 통해 타겟만 지정해 주면 메인 카메라가 하나만 있더라도 이 가상 카메라들이 자동적으로 사물의 움직임을 쫓아가는 등 연출 역시 자연스럽게 설정할 수 있다.

여기에 원하는 느낌과 연출을 주기 위해 화면이 흔들리는 '노이즈' 기능과 '포스트 이펙트'로 구조의 색상 밝기 등을 조정할 수 있는 등 다양한 기능이 마련되어 있는 것도 이 기능의 특징 중 하나다.

유니티만의 애널리틱스 이른바 분석 툴의 기능도 크게 향상된다. 'Live-Ops 분석 툴'을 활용하면 게임을 즐기는 패턴을 분석하고 '리모트 세팅'을 통해 게임을 일일이 업데이트 하지 않아도 서버에서 세팅만 바꾸면 맵 전반을 바꿀 수 있다.

유니티 2017.1 시연 행사 현장 이미지

마지막으로 개발 기간 단축을 돕는 다양한 요소들도 선보인다. 먼저 콘텐츠에 필요한 다양한 요소들을 사용자가 올리고 무료로 다운로드하거나 필요에 따라 구매해 활용할 수 있는 유니티의 에셋스토어는 조만간 새롭게 디자인돼 사용자들을 찾아올 예정이다.

: 유니티 유니티엔진 2017.1

이전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