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AME DONGA

블소 2017 챔피언십 결선, 시청 광장을 뜨거운 열기로 채우다

조광민

29일 막을 올린 엔씨소프트의 온라인 MMORPG 블레이드 & 소울(이하 블소)의 e스포츠 대회 ‘신한카드 블레이드 & 소울(이하 블소) 토너먼트 2017 월드 챔피언십(이하 월드 챔피언십)’ 결선 현장에 구름 관중이 몰렸다. 엔씨소프프는 30일 같은 자리에서 국내 최정상 아티스트가 참가하는 문화 축제 ‘2017 FEVEER FESTIVAL(이하 피버페스티벌)’도 연다. 

2017 블소챔피언십

먼저 블소 월드 챔피언십 결선 현장에서는 최강의 자리를 두고 3개의 팀이 맞붙는다. 챔피언십에는 한국, 중국, 대만, 일본, 북미, 유럽, 러시아, 태국, 베트남에서 선발된 18개팀이 참가했고, 치열한 토너먼트를 거쳐 GC BUSAN Blue(한국), GC BUSAN Red(한국), PengGandi(대만)이 결선에 진출했고, 최종 우승을 두고 GC BUSAN Blue(한국), GC BUSAN Red(한국)이 맞붙는다. PengGandi(대만)는 3위 결정전에서 GC BUSAN Red에 석패하며 3위를 기록했다. 최종 우승팀은 상금 5,000만원(총 상금 1억 8,000만원 규모)을 받고, 최정 우승 결정전은 잠시 뒤 막을 올린다.

2017 블소챔피언십

블소의 최강자 자리를 두고 실력을 겨루는 자리인 만큼 블소에 관심 있는 게이머들이 퇴근 시간이후 몰려들기 시작했고, 결승을 앞두고 있는 오후 8시를 넘어서는 명절 연휴를 앞두고 있음에도 마련된 자리를 가득 채울 정도로 관중이 몰렸다.

2017 블소챔피언십

아울러 챔피언십 결선을 기념해 국내외 선수들이 참가하는 이벤트 매치도 2종도 현장에서 진행돘으며, 인기 걸그룹 마마무의 축하 공연도 진행됐다. 인기 래퍼 비와이도 29일 현장을 찾은 관객들과 함께 호흡한다.

2017 블소챔피언십

29일 결선 마무리 이후 30일엔 피버 페스티벌이 열린다. 팝, 힙합, 발라드, EDM(Electronic Dance Music) 등 각 음악 장르를 대표하는 아티스트인 싸이, 워너원, 블랙핑크, 하이라이트, 레드벨벳, 러블리즈, 도끼&더 콰이엇, 넉살, 볼빨간사춘기, 신현희와 김루트, 플루토가 무대에 오른다. 피버페스티벌은 누구나 즐길 수 있는 문화 축제다. 서울광장의 특별 관람 구역(화이트존, 블랙존)을 제외한 공간에서는 누구나 피버페스티벌을 즐길 수 있다. 공연은 V라이브에서 생중계한다.

피버 뮤직은 사람들에게 즐거움을 전달하기 위해 엔씨소프트가 새롭게 만든 음악이다. 엔씨소프트와 피버페스티벌 참가 아티스트(11개팀 중 7개팀)가 콜라보레이션(collaboration, 공동 작업)했다. 피버 뮤직은 30일 온라인 음원 사이트에 공개할 예정이다.

: 블소 엔씨소프트 블레이드&소울 피버페스티벌

이전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