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AME DONGA

[11월 4주 PC방 순위] 배틀그라운드 1위 독주 체재 구축

조영준

블루홀에서 출시한 배틀그라운드가 1위 독주 체재를 굳혔다. 지난 11월 셋째주 56주 1위를 기록한 리그오브레전드(이하 LOL)을 제치고 주간 PC방 순위 1위를 차지한 배틀그라운드는 전주대비 사용량이 5.13% 증가하며 LOL과 차이를 더욱 벌렸다.

특히, 스쿼드 모드 업데이트를 비롯해 신규 맵이 공개되는 등 다수의 업데이트를 진행한 '배틀그라운드'의 상승세를 이어갈 것인지, 룬 시스템의 전면 개편을 통해 호평을 받고 있는 LOL이 다시 1위 자리를 되찾을 수 있을 것인지 시선이 집중되는 중이다.

미디어웹이 제공하는 '게임트릭스 주간 종합 게임 동향 11월 4주 PC방 순위'을 살펴보면 20위권 내 유일한 스포츠 장르인 '피파온라인3'는 12월 '피파온라인4' CBT를 앞두고 진행한 '트레이드 DAY' 이벤트 진행으로 사용시간 점유율이 전주대비 18.21% 증가하였다.

또한 이어 11위~20위권 내의 게임을 살펴보면 전주 대비 큰 변화 없이 비슷한 증감률이 집계되었다.

11월 4주 PC방 순위

: 순위 PC방 LOL 배틀그라운드

이전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