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AME DONGA

2회 맞은 한중 e스포츠 대항전, 中 창저우서 막내려

조영준

'2017 한중 e스포츠 국가대항전'이 중국의 승리로 마무리되었다. 올해로 2회째를 맞이한 '2017 한중 e스포츠 국가대항전'은 스포츠를 통한 정식 스포츠 외교 확대와 양국 간의 e스포츠 발전을 위해 중국 국가체육총국 체육신식중심(國家體育總局體育信息中心)과 한국 e스포츠협회가 함께 주최하는 정식 국가대항전이다.

지난 22일부터 23일까지 양일간 중국 창저우에서 진행된 이번 대회에서 가장 처음 진행된 종목은 블리자드의 하스스톤이었다. 하스스톤 종목에서는 중국의 천위샹(OMBreath)이 한국의 김의강(DamDam), 신명수(Soo), 목진혁(Strikeright)을 상대로 3:0 올킬을 기록하며 종목 승리를 따냈다.

이어진 도타2 종목에서는 중국의 EHOME이 한 수 위의 경기력을 선보이며 한국의 팀 팡골리어(Team Pangolier)에게 3:0으로 승리해 첫날은 중국의 완승으로 끝이 났다.

이튿날인 23일 진행된 CS:GO(Counter-Strike: Global Offensive) 대회에서는 중국이 Vici Gaming이 한국 대표로 출전한 MVP PK를 1세트 16:4, 2세트 16:13을 기록하며 2:0 완승을 기록했다.

한국은 FIFA 온라인 3에서 첫 주자로 나선 김관형이 중국의 리스쥔(WEyuwenC), 천쥐위(Devil)를 꺾어 2:0으로 앞섰으나, 중국의 마지막 주자 쑨지엔펑(LyonEdgChezs)이 김관형과 신보석에게 승리해 2:2 동점이 되었다.

하지만 한국은 마지막 주자 강성훈이 마무리에 성공하면서 세트 스코어 3:2로 승리했다. 마지막 리그 오브 레전드에서는 풀세트 접전 끝에 중국의 ME 팀이 3:2로 한국의 KeG 경기도 팀에 승리했다.

이로써 2017 한중 e스포츠 국가대항전은 중국이 하스스톤, 도타2, CS:GO, LoL에서 승리해 세트 스코어 13:5로 종합 우승을 차지했으며, 한국은 유일하게 FIFA 온라인 3 종목에서 승리했다. 대회 총상금은 6만 7천 달러로, 국가대항전의 의미를 살려 각 팀 및 선수의 이름으로 각국의 자선단체에 전액 기부할 예정이다.

제2회 한중 e스포츠 대항전

: 한국 KESPA E스포츠협회 한중 e스포츠대항전

이전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