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AME DONGA

넷마블, 2018년 출사표..'新 플랫폼 및 中美日 빅3마켓 장악할 것'

조학동

넷마블게임즈(이하 넷마블, 대표 권영식)가 2018년의 새 목표로 스위치 등의 新 플랫폼으로의 확장과 중국, 일본, 미국의 글로벌 빅3마켓 장악을 천명했다.

4회 NTP

2월6일 서울 디큐브시티 호텔에서 열린 제 4회 NTP(4th Netmarble Together with Press)에서, 넷마블은 미래 경쟁력을 선제적으로 확보하기 위해 플랫폼 확장 및 자체 IP 육성, AI(인공지능) 게임 개발, 신 장르 개척 등을 본격적으로 해나갈 것이라고 발표했다.

4회 NTP

환영사를 위해 단상에 선 권영식 넷마블 대표는 "지난 해에 넷마블은 앱애니 기준으로 글로벌 3위 퍼블리셔에 자리했다."며 "올해는 중국, 일본, 북미 등 세계 빅3 지역에서 높은 성과를 내도록 만반의 준비를 갖추고 있다."고 말했다.

또 5시간의 코어타임 근무시간을 제외하면 자율적으로 업무 진행을 하는 '선택적 근로시간제'를 통해 직원들의 근로환경을 더욱 철저하게 개선해나갈 것이라고 발표했다.


<'블레이드&소울 레볼루션' 등 초대형 MMORPG로 빅마켓 공략>

넷마블의 글로벌 라인업 소개에 나선 백영훈 부사장은 모바일 게임 신작 라인업 18종을 소개했다.

4회 NTP

우선 넷마블은 '블레이드&소울 레볼루션', '세븐나이츠2', '이카루스M' 등 현재 개발 중인 초대형 MMORPG 3종을 비롯해 '해리포터', '일곱개의 대죄 RPG(가제)', '매직 더 개더링M(가제)', '요괴워치 메달워즈(가제)', '더 킹 오브 파이터즈 올스타' 등 미국, 일본 등 빅마켓에서 인지도가 높은 IP(지식재산권)를 활용한 신작을 공개했다.

제4회 NTP

제4회 NTP

이밖에 넷마블 IP인 '쿵야' 캐릭터를 활용한 '쿵야 캐치마인드', '쿵야 야채부락리'도 소개했다. 또 넷마블 최초의 전략 게임 '퍼스트본'을 비롯해 '원탁의 기사(가제)', '리치 그라운드(가제)', '극열마구마구(가제)' 등 다양한 장르의 신작도 공개했다.

백영훈 부사장은 “레볼루션을 이을 넷마블의 초대형 MMORPG 3종과 글로벌 빅마켓에서 인지도가 높은 유력 IP를 활용한 게임들이 대거 개발 중이며, 다양한 장르의 개발작을 통해 지난해에 이어 올해에도 글로벌 경쟁력을 더욱 높여갈 것”이라고 말했다.


<미래경쟁력 확보를 위한 넷마블의 도전>

행사 마지막으로 연단에 오른 방준혁 의장은 넷마블의 글로벌 성과와 국내를 포함한 글로벌 빅마켓의 현황, 그리고 넷마블의 선제적인 미래 경쟁력 확보 전략에 대해 설명했다.

방준혁 의장은 넷마블의 미래경쟁력 확보를 위해 사업영역 확대전략을 밝히며 ▲플랫폼 확장 ▲자체IP 육성 ▲AI(인공지능) 게임 개발 ▲신 장르 개척 등 4가지 방향성을 내놨다.

제4회 NTP

먼저 넷마블은 콘솔 게임 및 글로벌 게임 플랫폼 '스팀(Steam)' 게임 개발에도 적극 투자할 예정이며, 콘솔 게임 첫 진출작으로 '세븐나이츠'를 닌텐도 스위치 타이틀로 개발하고 있다. 또 스팀 및 다수 콘솔 게임에 타이틀로 개발 중인 '리틀 데빌 인사이드'의 개발사 니오스트림 인터랙티브에 지분(지분율 약 30%)을 투자한 상황이다.

넷마블의 자체 IP를 강화하기 위해 '세븐나이츠2', '스톤에이지MMORPG(가제)', '리치 그라운드(가제)', '극열마구마구(가제)', '쿵야 캐치마인드', '쿵야 야채부락리' 등도 준비되고 있으며, AI 게임개발과 관련해 AI 서비스엔진 '콜럼버스'가 고도화중이라는 발표도 이어졌다.

마지막으로 방준혁 의장은 글로벌 아이돌 그룹 '방탄소년단'의 영상과 화보를 활용한 실사형 시네마틱 게임 'BTS WORLD'를 최초로 공개하기도 했다. 'BTS WORLD'는 방탄소년단 멤버를 육성하는 시뮬레이션 장르로 개발되며, 1만장 이상의 독점 화보와 100개 이상의 스토리 영상이 제공될 예정이다.

방준혁 의장은 "넷마블은 새로운 시장변화와 기술 발전에 선제적으로 대응하기 위해 사업영역을 확대할 예정" 이라며 "넷마블문화재단 출범 등 사회공헌활동을 확대해 대한민국 대표 게임회사로서의 위상을 공고히 할 것."이라고 말했다.

: 넷마블 레볼루션 블레이드앤소울 신작 제4회 NTP 방탄소년단 BTS

이전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