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AME DONGA

넥스트플로어, 나다게임즈의 신작 '데빌메이커:아레나' 퍼블리싱 계약

조영준

넥스트플로어(대표 황은선)는 나다게임즈(NADA Games, 대표 김택승)의 모바일 전략 RPG '데빌메이커:아레나(Devilmaker:Arena)'의 퍼블리싱 계약을 체결했다고 금일(6일) 밝혔다.

'나다게임즈'는 지난 2016년 1월 설립된 모바일게임 개발 전문 기업으로, '데빌메이커:도쿄' 및 '원티드' 등을 개발한 엔크루엔터테인먼트 대표 출신인 김택승 대표를 비롯해 댜양한 분야의 모바일게임 개발 전문가들로 구성 돼 있는 스타트업 업체다.

이번에 퍼블리싱 계약을 체결한 '데빌메이커:아레나'는 짜임새 있는 스토리와 수준급 일러스트로 호평 받았던 '데빌메이커:도쿄'의 후속작으로, 작고 귀여운 악마 캐릭터 100여 종을 수집, 육성해 다양한 전략적 플레이를 즐길 수 있는 모바일 전략 RPG이다.

넥스트플로어는 올해 상반기 중 안드로이드OS 및 iOS버전으로 국내 서비스를 진행할 계획이다.

넥스트플로어 황은선 대표는 “검증된 개발력과 다양한 경험을 겸비한 나다게임즈와 함께 '데빌메이커:아레나'를 선보일 수 있게 돼 기쁘게 생각한다”며 “보다 나은 게임 서비스를 위해 퍼블리셔로서 노력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아울러 나다게임즈 김택승 대표도 “나다게임즈의 첫 번째 타이틀인 '데빌메이커:아레나'를 통해 유저 분들께 모바일 전략 RPG의 색다른 매력을 전달 드리고 싶다”며 “보다 다양하고 창의적인 콘텐츠를 선보일 수 있도록 개발 역량을 끌어 올리는 데 주력하겠다”고 전했다.

데빌메이커 아레나 이미지

: 아레나 데빌메이커 넥스트플로어 나다게임즈

이전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