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AME DONGA

핵 문제에 발목 잡힌 배틀그라운드, 도약 위한 2018 업데이트 계획 발표

김남규

전세계에 배틀로얄 장르 열풍을 몰고 온 플레이어언노운스 배틀그라운드(이하 배틀그라운드)를 배틀그라운드개발한 펍지주식회사가 배틀그라운드의 새로운 도약을 위해 준비 중인 올해 업데이트 계획을 공개했다.

현재 배틀그라운드는 지난해 말 정식 버전 출시 후 전세계에서 가장 주목받는 게임으로 등극했지만, 각종 버그와 핵 문제로 몸살을 앓으면서 상승세에 제동이 걸린 상황이다.

배틀그라운드

펍지주식회사의 발표에 따르면 올해부터 2개월에 한번씩 주요 콘텐츠를 업데이트할 계획이며, 특히 많은 이들이 불편을 호소하고 있는 부정행위 사용자 퇴치, 서버 안정성 개선, 서버 및 클라이언트 최적화 등은 한번에 해결할 수는 없지만, 지속적으로 개선해 나갈 계획이다.

또한, 이용자들이 개발 과정에 더 적극적으로 참여할 수 있도록 실험적 테스트 서버를 연다. 해당 해당 서버를 통해 컨텐츠/신규 기능 개발 단계에서 보다 일찍 이용자들의 의견을 수집해 개발 방향에 반영할 계획이다.

배틀그라운드

먼저 이달 내로 실험적 테스트 서버에 신규 4x4km 맵을 공개한다. 이 맵은 기존에 비해 훨씬 작기 때문에 플레이어의 밀집도가 높아 게임 한 판당 소요시간이 짧고, 더 강렬하고 빠르게 진행되는 배틀 로얄을 경험할 수 있다.

또한, 탄환이 손과 팔뚝 및 차량을 관통하는 시스템을 시범적으로 선보일 예정이며, 이용자들의 감정 표현을 위한 이모트 시스템을 추가하고 사용할 수 있는 감정 표현의 범위를 계속 확장할 계획이다.

배틀그라운드

이와 함께 상반기 내에 새로운 차량을 몇 대 더 추가하고, 무기류 및 무기 부착물도 지속적으로 선보일 예정이며, 8x8km로 예정된 새로운 맵과 신규 게임 모드, 낙하산 시스템 개편, 캐릭터 애니메이션 시스템 개편 등도 준비 중이다.

배틀그라운드

게임 시스템 외에도 업적, 게임 내 친구 목록 및 파티 음성 채팅 기능을 조만간 추가할 예정이며, 캐릭터 커스터마이징을 더욱 자유롭게 할 수 있도록 낙하산과 무기 스킨도 추가한다.

사운드 관련으로는 상반기에 차량 서스펜션 사운드를 도입하고, 차량에 떨어지는 빗소리를 더하는 등 차량 소리에 디테일을 더하고, 하반기에는 이용자가 보유, 장착한 장비에 따라 이동할 때 발생하는 소리가 달라지게 변경할 예정이다. 또한 플레이어가 뛰거나, 조준 중이거나, 숨을 참고 있을 때 등 여러 상태에 따른 다양한 호흡 사운드를 추가한다.

배틀그라운드

많은 이들이 불만을 토로하고 있는 부정행위 사용자 퇴치, 서버 안정성 개선, 서버 및 클라이언트 최적화 관련으로는 지속적으로 개선 작업을 진행할 계획이다. 민감한 주제인 만큼 구체적인 계획을 바로 밝힐 수는 없지만, 공유할 수 있는 결과가 있을 때에는 관련 방안을 공유할 예정이다.

e스포츠 관련으로도 적극적인 개선 작업을 진행한다. 더 나은 대회 중계를 위해 3D 리플레이 시스템을 준비할 예정이며, 더 다양한 경기가 진행될 수 있도록 커스텀 게임 시스템을 좀 더 세밀하게 제어할 수 있도록 개선하고, 더 많은 이들에게 사용권한을 배포할 예정이다.

배틀그라운드

배틀그라운드 개발자 포털도 선보인다. 이를 통해 배틀그라운드 API 서비스, 관련 개발 블로그, 게임 업데이트에 대한 기술적 정보를 제공할 예정이다. 커뮤니티 내 개발자 분들에게 전적 관련 플레이어 및 매치 데이터 등을 제공해 이용자들에게 도움이 될만한 다양한 서비스를 만들 수 있도록 도움을 주고, 커스텀 게임 API도 공개해 e스포츠 운영 및 기타 주체들이 커스텀 게임을 생성해 경기를 더욱 효과적으로 관리할 수 있도록 할 계획이다.

배틀그라운드

펍지주식회사는 “지난 한 해 동안 많은 분들이 보내주신 성원에 다시 한번 감사드린다”며, “이번에 공개한 것 외에도 많은 것들을 준비 중이니 많은 기대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 블루홀 배틀로얄 배틀그라운드 펍지주식회사

이전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