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AME DONGA

조이시티, 박영호 신임 대표 선임 '각자 대표 시대 열렸다'

조영준

조이시티(대표 조성원)가 박영호 사내이사를 신임 대표로 선임했다.

조이시티는 공식 자료를 통해 지난 달 14일 사내 이사로 영입된 박영호 이사를 금일(28일) 열린 주주총회와 이사회를 거쳐 조이시티 대표로 선임했다고 전했다.

조이시티의 새로운 대표로 선임된 박영호 대표는 NHN한게임에서 게임개발팀장을 지냈고 한국투자파트너스에서는 투자심사역으로 재직하며 카카오, 펄어비스, 액션스퀘어, 더블유게임즈 등의 투자를 진행한 바 있는 인물이다.

아울러 네시삼십삼분에 영입되어 국내외 개발사에 대한 대규모의 투자를 진행하는 등 경영 전반에 걸쳐 뛰어난 능력을 높게 평가 받기도 했다.

이번 박영호 신임 대표의 선임으로 향후 조이시티는 조성원 대표와 박영호 대표의 각자 대표 체제로 전환된다.

아울러 조성원 대표는 게임 개발 및 사업 부문을 총괄, 박영호 대표는 신규 투자와 글로벌 전략 부문을 진두지휘한다. 이번 박영호 대표 선임을 통해 조직 전반의 업무 효율성을 강화, 조이시티의 경쟁력을 한층 더 높여나갈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조이시티 박영호 신임 대표

: 대표 조이시티 박영호

이전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