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AME DONGA

작년 한 해 건강하게 게임 즐긴 '게임 선용군' 늘었다

조영준

한국콘텐츠진흥원(이하 KOCCA / 원장 김영준)에서 공개한 '2017 게임과몰입 종합 실태조사' 결과, 건강하게 게임을 이용하는 청소년의 비율이 예년에 비해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연도별 게임과몰입 실태 조사 결과

이번에 발표된 '2017 게임과몰입 종합 실태조사'에 따르면 전국 441개교 초·중·고생 12만 6,898명을 대상으로 조사를 진행한 결과 건강하게 게임을 이용하는 '게임선용군'의 비율은 전체 응답자의 16.0%로 나타나, 전년 대비 4.0%p라는 비교적 큰 폭의 증가세를 기록했다.

아울러 문제적 게임 이용행태를 보이는 '과몰입군'의 경우 0.7%로 2014년 이후 큰 변동이 없었고 '과몰입위험군'은 2016년에 비해 0.1% 증가한 1.9%로 나타났다.

학교급&지역 규모별 게임 과몰입 실태

학교급별 '과몰입군' 비율을 살펴보면 초등학교 0.9%, 중학교 0.7%로 지난해와 동일했고, 고등학교 과몰입군 비율은 0.4%로 지난해에 비해 0.1%p 감소했다. 아울러 '과몰입위험군'의 비율 역시 초등학교 2.3%, 중학교 2.2%, 고등학교 1.2%로 나타나, 예년처럼 상급학교로 갈수록 '과몰입군'과 '과몰입위험군'비율이 낮아지는 경향을 보였다.

이는 청소년의 연령이 높아질 수록 게임과몰입에서 점차 벗어나고 있음을 확인할 수 있는 결과라고 KOCCA 측은 전했다.

지역 규모별 비교에서는 중소도시의 '과몰입군' 비율이 0.8%로 타 지역에 비해 가장 높게 나타났고, '과몰입위험군' 비율은 읍면 2.2%, 중소도시 2.1%, 특별시 1.9%, 광역시 1.4% 순으로 조사되어 학교 수가 적은 지역일 수록 위험군의 비율이 높아지는 것으로 나타났다.

아울러 '부모의 게임이용 정도에 따른 자녀의 게임행동 유형 조사'에서는 부모의 게임이용 정도가 높을수록 자녀의 '과몰입군' 및 '과몰입위험군' 비율도 높아지는 것으로 분석됐다.

부모의 게임 이용에 따른 자녀 행동 유형

한편, KOCCA와 한국교육개발원(원장 직무대행 류방란)이 함께 실시하는 '게임과몰입 종합 실태조사'는 청소년의 게임이용 실태를 파악해 올바른 게임이용 문화를 조성하기 위한 목적으로 2011년부터 시행됐다.

'2017 게임과몰입 종합 실태조사' 보고서는 한국콘텐츠진흥원 홈페이지 콘텐츠지식 게시판을 통해 무료로 다운받을 수 있다.

: KOCCA 한국콘텐츠진흥원 한콘진 게임과몰입 몰입

이전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