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AME DONGA

두나무와 넵튠, 100억 규모 투자금 조성.. '블록체인 게임사 투자한다'

조영준

두나무앤파트너스(대표 이강준)는 넵튠(대표 정욱)과 함께 블록체인 기술 기반 게임 기업에 대한 공동 투자를 목적으로 업무협약(MOU)을 체결하고, 각 50억원씩 총 100억원 규모의 투자금을 조성한다고 밝혔다.

두나무앤파트너스는 암호화폐 거래소 업비트의 운영사 두나무의 투자 자회사로 향후 3년 간 블록체인 관련 산업에 총 1000억원을 투자하는 계획을 발표한 바 있다. 아울러 넵튠은 배틀그라운드의 개발사 블루홀과 헬로히어로 IP를 보유한 핀콘 등 다양한 게임 기업에 투자를 진행해 왔으며, 최근 300억원의 투자금을 유치하여 큰 화제에 오르기도 한 회사다.

양사는 이번 협약을 통해 게임산업과 블록체인의 접점에서 발생하는 새로운 기회를 모색하는 것은 물론, 향후 대상 기업을 선정해 공동으로 투자를 진행해 나갈 예정이라고 전했다.

두나무앤파트너스 이강준 대표는 "블록체인 플랫폼과 기존 산업이 만났을 때, 폭발력이 가장 큰 분야 중의 하나가 게임 산업"이라며, "블록체인 생태계 조성에 주력하고 있는 두나무와 게임 분야에 활발하게 투자해 온 넵튠의 노하우가 더해진 공동 투자로 큰 시너지를 일으킬 수 있을 것"이라고 밝혔다.

이와 함께 넵튠의 정욱 대표도 "블록체인이 게임에 주는 의미는 새로운 비즈니스 모델을 가능하게 하는 기회라는 데 있다고 생각한다"며, "가상세계인 게임의 경제가 실제 가치를 갖는 경제가 될 수 있는 잠재력에 주목하고 있다. 크립토 게임이라는 용어가 낯설게 느껴지지 않을 정도로 많은 국내외 게임 기업들이 블록체인 기술 기반 게임을 준비하고 있거나 이미 서비스 중인 상황" 이라고 말했다.

두나무 앤파트너스 & 넵튠 CI

: 넵튠 블록체인 두나무

이전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