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AME DONGA

1분기 매출 8,953억 달성한 넥슨, '3조 클럽' 입성할까?

조영준

넥슨(대표 오웬 마호니)는 금일(10일) 자사의 2018년 1분기 연결 실적을 발표했다.

2018년 1분기 넥슨은 매출 905억 1,400만 엔(한화 8,953억 원), 영업이익 547억 2,900만 엔(한화 5,413억 원), 순이익 466억 1,500만 엔(한화 4,611억 원)을 기록하며, 1분기 역대 최대 매출, 영업이익, 순이익 기록을 또 다시 경신했다.

넥슨 로고

매출의 경우 전년 동기 대비 21% 상승한 것으로 나타났으며, 영업이익은 38%, 순이익의 경우 무려 134% 이상 증가했다. 영업이익의 경우 '던전앤파이터'를 필두로 한 중국 지역의 성과에 의해 당사 예상치를 초과했으며, 순이익은 영업이익이 예상치를 초과함에 따라, 약 22억엔의 환차손을 상쇄한 결과라고 넥슨 측은 전했다.

넥슨 2018 1분기 연결 실적

넥슨 측은 이번 성과에 대해 중국 서비스 10주년을 맞은 '던전앤파이터'는 춘절(음력 새해 명절) 업데이트에서 기대치를 상회하는 성과와 서비스 15주년을 맞은 '메이플스토리'의 글로벌 매출 또한 전년 동기 대비 두 자리수의 성장을 기록한 것에 이어, 전년 동기 모바일 게임 매출이 49% 증가한 것을 주요 요인으로 꼽았다.

특히, 글로벌 시장을 타겟으로 한 도미네이션즈가 글로벌 누적 매출 1억 5천만 US달러를 달성한 것을 비롯해 지난 해 인수한 픽셀베리 스튜디오의 대표작 '초이스'가 성과를 거두는 등 북미지역 매출도 전년 동기 대비 2배 가까이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넥슨 2018년 2분기 이후 라인업

아울러 오는 2018년 2분기 전망도 함께 공개했다. 2018 2분기 넥슨은 예상 매출은 451억 엔~491억 엔을, 영업이익은 105억 엔~135억 엔, 순이익은 112억 엔~138억 엔으로 예측했다.

: 실적 넥슨 던전앤파이터 1분기

이전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