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AME DONGA

게임빌, 2018년 1분기 매출 236억 기록 "흑자 전환 성공"

조영준

- 1분기 매출 236억 원, 영업손실 58억 원, 당기순이익 37억 원 기록
- 전분기 대비 매출 증가, 영업손실 대폭 축소 및 당기순이익 흑자 전환
- 2분기 '로열 블러드' 글로벌 출시를 비롯해 하반기 글로벌 시장 공략 박차

게임빌(대표 송병준)이 자사의 2018년 1분기 실적을 공개했다.

2018년 1분기 실적은 매출 236억 원, 영업손실 58억 원, 당기순이익 37억 원이다. 이는 작년 동기 대비 매출은 -17%, 영업이익은 -91% 감소한 수치이며, 순이익의 경우 13.7%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게임빌 측은 국내 매출(45%)과 해외 매출(55%)이 고른 비중을 차지했으며, 2분기 '가디우스 엠파이어(Gardius Empire)'를 필두로 '로열블러드(Royal Blood)', '자이언츠 워(GIANTS WAR)' 등의 신작이 글로벌 출시를 앞두고 있어 글로벌 시장에서 성과를 거둘 것으로 예상했다.

특히 '로열블러드'의 경우 성장 밸런스 및 플레이 동선을 개편하고, 신규 콘텐츠를 추가하는 등 글로벌 시장 환경에 맞추어 새롭게 업그레이드하여 출격을 앞두고 있는 중이다.

아울러 하반기에 출격한 다양한 장르의 신작도 공개됐다. 게임빌은 '엘룬(Elune)', '탈리온(TALION)', '코스모 듀얼(Cosmo Duel)', '게임빌 프로야구', 'NBA GO(가제)', '피싱마스터2' 등 MMORPG부터 스포츠, 캐주얼, 전략 RPG까지 다양한 장르의 기대작들로 세계 시장 공략에 나선다는 계획이다.

아울러 다수의 자체 개발작이 포진되어 있고, 글로벌 비즈니스 경쟁력을 통해 획득한 세계적인 라이선스 신작과 유망 파트너들과의 협력 작품 등이 라인업을 갖추고 있어 전망이 밝다고 전했다.

게임빌 로고

: 실적 게임빌 1분기 로열블러드 2018년

이전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