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AME DONGA

상반기 구글에서만 4156억. 압도적인 격차 벌린 리니지M

김남규

현재 모바일 게임 시장에서 부동의 1위를 달리고 있는 리니지M이 상반기에 구글 플레이 스토어에서만 4156억원의 수익을 올린 것으로 나타났다.

앱분석 업체 와이즈앱이 2018년 상반기(1월~6월) 한국 구글 플레이 결제 금액을 조사한 결과에 따르면, 리니지M이 4156억원의 매출을 기록한 것으로 추정되면서, 2위부터 10위까지 합친 매출보다 더 많은 수익을 올린 것으로 분석됐다.

특히, 1235억원으로 2위를 기록한 검은사막 모바일의 수익과 비교해도 3배가 넘는 수익을 올리면서, 국내 모바일 게임 시장을 완전히 지배하고 있는 모습을 보이고 있다.

3위는 리니지2레볼루션으로 358억원의 매출을 기록한 것으로 추정되며, 4위는 모두의 마블 for kakao가 358억, 5위는 오버히트 300억을 기록하는 등 3위부터 8위까지는 격차가 크지 않아 치열한 순위 다툼을 벌이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또한, 지난해부터 미소녀 게임 돌풍을 이끌고 있는 소녀전선은 217억원의 수익을 올린 것으로 추정되며, 상반기 MMORPG 열풍 속에서도 놀라운 성적을 기록하며 전략 게임의 위력을 알린 삼국지M도 215억원의 수익을 올린 것으로 추정된다.

이번 조사는 앱 분석 업체 와이즈앱이 지난 한 달 동안 전국 23,000명의 안드로이드 스마트폰 사용자 표본조사와 별도의 구글 매출 분석을 통해서 실시했다.

구글플레이매출

: 리니지M 검은사막모바일 구글플레이매출

이전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