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AME DONGA

"엑스포스 집결!" 마블 퓨처파이트, 앱스토어 매출 2위 재진입

조영준

넷마블(대표 권영식, 박성훈)은 자사에서 서비스 중인 모바일게임 '마블 퓨처파이트'가 지난 8일 실시한 '엑스 포스' 업데이트 후 애플 앱스토어 매출 순위 2위를 달성했다고 전했다.

마블 퓨처 파이트 엑스포스 이미지

지난 8일 진행된 '엑스 포스' 업데이트는 영화 데드풀2에서 등장한 '엑스 포스' 멤버들이 등장한 신규 캐릭터 업데이트로, 모바일 앱 마켓 분석 사이트 게볼루션에 따르면 업데이트 하루 뒤인 오늘 애플 앱스토어 매출 2위를 기록 중이며, 기존 23위에서 20계단 이상 순위가 상승한 것으로 나타났다.

지난 4월 30일 출시 3주년을 맞은 '마블 퓨처파이트는'는 '모두의마블'과 함께 넷마블을 대표하는 장수 효자 타이틀로 자리를 잡아가고 있다.

특히, 올해 4월과 7월에 각각 실시된 '어벤져스: 인피니티워', '앤트맨과 와스프' 업데이트 직후에도 국내 양대 앱마켓에서 10위권에 재진입하는 등 국내 영화 시장에서 폭발적인 인기를 누리고 있는 마블 영화와 시너지를 통해 꾸준한 인기를 이어왔다.

마블 퓨처 파이트 애플 스토어 매출 2위 재진입

이러한 마블 퓨처파이트의 인기의 원인은 꾸준한 관리다. 넷마블은 매월 새로운 영웅과 콘텐츠를 추가하는 정기적인 업데이트를 실시하고 있으며, 마블 영화에서 착용한 다양한 버전의 유니폼, 주요 전투 장면을 게임 속에서 재현하는 등 원작에서 느낀 재미를 게임에서도 이어나갈 수 있는 콘텐츠를 제공하고 있는 중이다.

이를 바탕으로, 새로운 영웅이 추가될 때 마다 매출 순위가 급상승하는 마블 퓨처파이트만의 독특한 흥행 공식이 만들어지고 있는 모양새다.

이와 함께 넷마블은 이러한 눈에 보이는 업데이트 이외에도 게임 구성을 새롭게 바꾸고, 소프트웨어의 안정성과 퀄리티를 높이는 등 이용자가 평소 게임을 즐기며 체감하게 되는 부분들을 개선하는 노력도 지속하고 있는 중이다.

또한, 출시 후 오랜 시간이 지난 게임 타이틀임에도 불구하고 신규 이용자 위한 콘텐츠와 이벤트를 개발하는 등 지속적인 이용자 수 증가에 심혈을 기울이고 있다.

: 넷마블 마블퓨처파이트 마퓨마

이전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