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AME DONGA

'오버워치 월드컵' 예선, 인천 영종도서 개최..개막 하루 앞으로 다가와

조학동

'오버워치'의 국가 대항 e스포츠 대회인 '오버워치 월드컵' 예선과 '히어로즈 오브 더 스톰'(이하 히어로즈)의 글로벌 e스포츠 리그인 'HGC'의 개막이 인천 영종도에 위치한 파라다이스 시티에서 진행된다. 행사는 내일(8월17일)부터 19일까지 3일간 스튜디오 파라다이스에서 진행되어 인천 영종도를 뜨겁게 달굴 예정이다.

블리자드 오버워치 히어로즈 오브 더 스톰

'오버워치'와 '히어로즈' 모두 한국 팀들이 세계적으로 강세를 보이고 있어 두 종목 모두에서 한국 팀들이 좋은 성적을 것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는 가운데, 두 대회 모두 입장권 판매 및 신청이 조기 마감되는 등 팬들의 뜨거운 관심이 쏠려 있다.

블리자드 오버워치 월드컵

먼저 전 세계 '오버워치' 팬들의 축제인 '2018 오버워치 월드컵'은 한국 대표팀이 이미 지난 2회의 대회에서 우승을 한 경력이 있기 때문에 한국이 '3회 연속 우승'을 차지할 수 있을지에 대해 관심이 쏠려있다.

여전히 한국팀이 강세를 보이고 있긴 하지만 2016년도 준우승 팀인 러시아, '오버워치' 리그 소속 선수들로 무장한 핀란드, 그리고 긴 시간 팀워크를 다져온 일본, 그리고 태평양 지역리그에서 많은 경험을 쌓아온 대만과 홍콩 등 쟁쟁한 팀들이 출전해 더욱 치열하고 흥미진진한 국가대항전이 펼쳐질 것으로 예상된다.

블리자드 히어로즈 오브 더 스톰

'히어로즈' HGC의 경우, 한국과 중국 지역에서 각각 상위 4개 팀이 출전하는 한중전으로 진행되며 역시 한국팀의 우승이 예상된다. 특히 지난 상반기 HGC에서 우승을 차지한 발리스틱스(Ballistix)가 대회 2연패에 성공할지 아니면 미드 시즌 난투에서 우승하며 세계 최강임을 다시 한번 증명한 젠지(Gen.G)가 자신들의 첫 이스턴 클래시 트로피를 손에 넣을지가 관전 포인트가 될 것으로 예상된다.

'오버워치'와 '히어로즈' e스포츠 경기는 이번 금요일을 시작으로 주말 내내 펼쳐지며, 각각 '오버워치' 공식 트위치 채널과 '히어로즈' 공식 트위치 채널을 통해 시청할 수 있다. 또 보다 자세한 사항은 블리자드 공식 e스포츠 홈페이지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 블리자드 히어로즈 월드컵 오브 스톰 오버워치 HGC

이전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