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AME DONGA

카카오게임즈, 엑스엘게임즈 달빛조각사 품에 안았다

김남규

상장을 앞두고 공격적인 행보를 보이고 있는 카카오게임즈가 달빛조각사도 품에 안았다.

카카오게임즈(각자 대표 남궁훈, 조계현)는 엑스엘게임즈(각자 대표 송재경, 최관호)에 전략적 투자를 단행하고, 신작 모바일게임 ‘달빛조각사’에 대한 퍼블리싱 계약을 체결했다고 금일(16일) 밝혔다.

엑스엘게임즈가 개발 중인 ‘달빛조각사’는 남희성 작가가 지난 2007년부터 연재를 시작한 인기 판타지 소설 ‘달빛조각사’를 기반으로 만든 오픈월드 형태의 모바일 MMORPG다.

바람의나라, 리니지, 아키에이지 등으로 유명한 송재경 대표가 초기 리니지 개발을 주도한 김민수 이사와 함께 2016년부터 직접 모바일 MMORPG 제작에 나서 기대를 모으고 있다.

카카오게임즈는 엑스엘게임즈가 진행하는 제3자 배정 유상증자에 참여해 100억 원 규모의 보통주를 취득하고 엑스엘게임즈의 지분 약 4.6%를 확보했으며, 엑스엘게임즈가 개발 중인 모바일 게임 달빛조각사의 퍼블리싱 권한도 획득했다.

양사는 모바일MMORPG 달빛조각사의 연내 테스트를 목표로 긴밀하게 협력관계를 구축할 계획이다.

달빛조각사

: 엑스엘게임즈 달빛조각사 카카오게임즈

이전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