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AME DONGA

전국 장애학생을 위한 축제 ‘2018 전국 장애학생 e페스티벌’ 성황리 종료

조영준

넷마블문화재단(이사장 방준혁)은 국립특수교육원(원장 김은숙), 한국콘텐츠진흥원(원장 김영준)과 함께 주최하고 교육부, 문화체육관광부가 후원하는 ‘2018 전국 장애학생 e페스티벌’을 성공적으로 마무리했다고 금일(6일) 밝혔다.

지난 5월부터 총 3,869명의 학생이 참가한 ‘2018 전국 장애학생 e페스티벌’은 ‘경기를 넘어 제약과 편견 없이 모두가 함께 즐기는 축제’를 모토로 시작됐으며 9월 5일 결승전을 끝으로 5개월간의 대장정이 마무리 됐다.

‘2018 전국 장애학생 e페스티벌’은 9월 4일과 5일 양일간 서울 양재 더케이 호텔에서 진행됐으며, 올해 청각장애학생을 위해 새롭게 신설된 로봇코딩을 비롯해 총 16종목의 ‘정보경진대회’, ‘마구마구(PC)’ 및 ‘모두의마블(모바일)’ 등 정식종목과 ‘스위치’ 게임을 포함한 중도중복종목 등 총 11개 종목으로 진행됐다.

특히, 넷마블문화재단 개최 10주년을 맞이해 진행된 이번 페스티벌 본선 행사장에는 뮤지컬 공연을 비롯해 VR, AR 체험기기 등 다채로운 부대행사와 즐길거리들이 마련돼 참가자 및 관람객 등 모두에게 큰 호응을 받았다.

e스포츠대회 종목별 우승자인 총 14명이 문화체육관광부장관상을 수상하는 영예를 안았으며, 국무총리상 및 부총리 겸 교육부장관상이 걸려있는 정보경진대회 결과는 추후 대회 홈페이지)를 통해 공개 될 예정이다.

모바일 캐주얼 게임 ‘모두의마블’ 장애·비장애학생 통합부문 우승팀 김연아 지도교사는 5일 결승현장에서 “승패와 관련 없이 서로 격려하고 지지하는 모습을 보며 게임의 순기능을 직접 체감했다”고 말했으며, ‘모두의마블’ 학부모 동반부문 우승자 김희정 학부모는 “이렇게 게임에 소질이 있는지 몰랐고, 집중해서 경기하는 모습에 새로운 모습을 발견한 것 같다”고 우승 소감을 밝혔다.

아울러 넷마블문화재단 서장원 대표는 “금년은 넷마블문화재단이 ‘전국 장애학생 e페스티벌’을 주최한 지 10년이 되는 해로 페어플레이상 신설, 중도중복장애 종목 도입 등 승패와 관련 없이 누구나 즐길 수 있는 대회로 진행돼 더욱 의미 있었다”며, “e스포츠의 필요성과 중요성이 날로 높아지고 있는 만큼 앞으로 보다 많은 학생들이 즐겁게 참여할 수 있는 내실 있는 대회로 발전시켜 나가겠다”고 말했다.

2018 전국 장애학생 e페스티벌

: 전국 장애학생 2018 넷마블문화재단 e페스티벌

이전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