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AME DONGA

모바일 매출 1위 리니지M, "8월 1인 평균 21만 5천원 사용"

조영준

한국 모바일 시장에서 가장 인기가 높은 장르는 RPG인 것으로 나타났다. 이중 매출 1위(구글 플레이 기준)를 기록 중인 엔씨소프트의 리니지M은 사용자당 215,000원을 사용해 가장 높은 수치를 기록했다.

앱분석 업체 와이즈앱은 2018년 8월 한국 구글 플레이 앱 결제 금액과 앱의 월간 사용자 수를 조사한 결과 지난 8월 한 달 사용자 1인당 매출액이 가장 많았던 카테고리는 '게임-롤플레잉'으로 1인당 30,335원의 월 매출을 기록한 것으로 추정된다고 전했다.

'게임-롤플레잉' 카테고리는 8월 한 달 579만 명이 1인당 평균 30,335원을 결제하여 1,757억을 소비했다. '게임-롤플레잉' 카테고리는 사용자 1인당 평균 월 24.8시간을 이용했으며 1시간당 1,223원을 소비했다.

2위는 '게임-카지노' 카테고리로 8월 한 달 64만 명이 1인당 6,310원을 결제하여 40억을 소비했다. '게임-카지노' 카테고리 사용자는 1인당 월 9.9시간 이용했으며 시간당 638원을 결제했다.

3위는 '게임-전략' 카테고리로 8월 한 달 374만 명이 1인당 4,758원을 결제하여 178억을 소비했으며, '게임-전략' 카테고리 사용자는 1인당 월 8.7시간 이용하며 시간당 548원을 결제했다고 와이즈앱은 전했다.

'앱 사용자 1인당 매출'이란 안드로이드 스마트폰 사용자가 특정 앱을 이용하면서 구글 플레이에 지불한 총 금액(부가세 제외)을 해당 앱의 월간 사용자 수(MAU)로 나눈 것을 말한다.

한편, 와이즈앱은 8월 한 달 사용자당 매출이 가장 높은 앱은 '리니지M'으로 사용자당 215,000원으로 소비한 것으로 추정된다고 밝혔다. 

위 조사는 앱 분석 업체 와이즈앱이 지난 한 달 동안 전국 23,000명의 안드로이드 스마트폰 사용자 표본조사와 별도의 구글 매출 분석을 통해서 실시했다.

8월 월간 모바일 매출

: 모바일 매출 와이즈앱 리니지M

이전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