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AME DONGA

2018 컴투스 글로벌 게임문학상 대상에 '올리버씨의 시간 공장' 선정

조영준

컴투스(대표 송병준)는 글로벌 문화 콘텐츠를 발굴하고, 재능 있는 인재 양성을 위해 개최된 '컴투스 글로벌 게임문학상 2018'의 수상작을 발표했다.

'컴투스 글로벌 게임문학상 2018' 영예의 대상은 창의적인 소재와 완성도 높은 스토리, 게임성은 물론 다양한 미디어로 확장 가능성을 선보인 안민성씨의 '올리버씨의 시간 공장'이 차지했다.

최우수상에는 동양 판타지 장르를 독특한 상상력으로 그려낸 이진석씨의 '마계주막'에게 돌아갔으며, 참신하고 창의적인 아이디어로 주목 받은 정성혁씨의 '네크로맨스'와 문한새씨의 '지하의 드래곤' 이 각각 우수상을 차지했다.

이번 공모전은 소재나 장르의 제한 없이 다양한 콘텐츠로 확장 가능한 창작 스토리 모집을 주제로 지난 8월 15일까지 공모가 진행됐다. 총 300여 편의 수준 높은 출품작 가운데 독창성과 완성도, 대중성 등의 심사 기준으로 최종 4편의 수상작을 선정했다.

치열한 경합 끝에, 수상의 영광을 안은 수상자들에게는 금월 시상식을 통해 총 3천만원의 상금과 상패가 수여될 예정이다.

이에 대해 컴투스 관계자는 "이번 공모전에 관심을 갖고 참여해 주신 모든 분들께 깊은 감사를 드린다"며 "글로벌 문화 콘텐츠 창작에 앞장설 재능 있는 인재들과 소통할 수 있는 좋은 계기가 됐다"고 전했다.

2018 컴투스 글로벌 게임문학상

: 글로벌 컴투스 게임문학상

이전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