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AME DONGA

라그나로크M, 동남아에서도 통했다. 4개국 애플스토어 매출1위 달성

김남규

올해 상반기에 리니지M, 검은사막 모바일과 함께 대작 IP 모바일 MMORPG 열풍을 주도했던 그라비티의 라그나로크M:영원한 사랑이 한국에 이어 동남아에서도 돌풍을 일으키고 있다.

그라비티는 라그나로크M: 영원한 사랑이 태국, 필리핀, 인도네시아, 브루나이 총 4개국의 애플 앱스토어에서 출시 하루만에 최고 매출 1위, 6개국에서 인기순위 1위를 달성했다고 금일(1일) 밝혔다.

또한, 127만 건 이상의 다운로드 수치를 기록했으며, 사전예약자 수 291만 명과 페이스북 좋아요 수 94만 명 달성하는 등 이례적인 지표를 이끌어내며 동남아시아 시장에서 태풍의 핵으로 급부상 하고 있다.

이 같은 성과는 동남아 시장에서 폭발적인 인기를 얻었던 원작 ‘라그나로크 온라인’의 세계관과 방대한 콘텐츠를 모바일 환경에 맞게 재구성한 것이 팬들의 향수를 자극한 것으로 분석된다.

라그나로크M 글로벌 서비스를 맡고 있는 자회사 그라비티 인터렉티브는 동남아시아의 성공적인 출시를 시작으로 연내 ‘라그나로크M: 영원한 사랑’의 북미와 남미, 오세아니아에서 사전예약을 진행하고 내년 1분기에 서비스를 실시할 예정이다.

그라비티 글로벌 사업 총괄 및 그라비티 인터렉티브 이사를 겸임 중인 배성진 이사는 “성장 잠재력이 큰 동남아시장에서 ‘라그나로크M: 영원한 사랑’이 출시 하루만에 고무적인 성과를 거두게 되어 매우 기쁘고 감사드린다”라며 “동남아시아 유저들과 적극적인 소통을 통해 함께 성장해 나가는 그라비티가 되겠다. 또한 내년 중 ‘라그나로크M: 영원한 사랑’의 일본 출시도 목표로 하고 있으니, 많은 기대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라그나로크M

: 그라비티 라그나로크M

이전 다음